범보수 차기대선후보 적합도조사에서 윤석열 앞선 홍준표
범보수 차기대선후보 적합도조사에서 윤석열 앞선 홍준표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홍준표·윤석열 오차범위, 알앤서치·넥스트리서치 조사는 보수 적합도 홍준표 1위

범보수권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의 상승세가 만만치 않다. 같은당 윤석열 예비후보를 앞서는 조사도 나타났다. 

13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는 TBS의뢰로 지난 10~11일 전국 만18세 이상 성인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홍 후보가 6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며 범보수권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처음 윤석열 후보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섰다. 

홍 후보가 6주 연속 상승하기 직전인 7주 전 조사(7월 23~24일) 대비 윤 후보는 0.5%p 하락(26.9%→26.4%)했다. 7주 전 조사(7월 23~24일) 대비 홍 후보는 11.7%p 상승(4.7%→16.4%)했다. 연령별로는 20대부터 60대까지 전 연령층에서 상승했다. 응답자 정치이념 성향별로는 보수성향층 17.1%p 상승(7.3%→24.4%), 중도층 11.1%p 상승(5.8%→16.9%), 진보성향층에서 5.4%p 상승(1.2%→6.6%)했다.

범 보수권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는 홍 후보가 전주보다 2.4%p 상승한 28.7%를 기록하며 전주보다 0.1%포인트 하락한 윤 후보(28.1%)를 제쳤다.

중앙선관위 제공 안심번호 무선ARS(자동응답)방식 100%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률은 6.9%다. 

▲ 12일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한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사진=홍준표 캠프
▲ 12일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한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사진=홍준표 캠프

 

오차범위 밖에서 홍 후보가 윤 후보를 앞선 조사도 있었다. 

MBN·매일경제가 알앤써치와 함께 지난 7~8일 전국 18세 이상 1035명을 대상으로 진행해 9일 발표한 여론조사(95% 신뢰수준, ±3.0%p)를 보면 홍 후보가 36.5%를 기록해 윤 후보(26.5%)를 10%p차로 앞질렀다.

지역별로는 광주/전라(39.2% : 10.1%, 29.1%p差) 대전/충청/세종(38.3% : 21.4%, 16.9%p差) 강원/제주(37.3% : 22.9%, 14.4%p差) 경기/인천 38.2 : 24.3%, 13.9%p差) 부산/울산/경남 : 38.9% : 31.6%, 7.3%p差) 순으로 격차를 벌렸다. 

같은날 SBS가 넥스트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6~7일 전국 18세 이상 100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전화면접 여론조사(95% 신뢰수준, ±3.1%p) 결과에 따르면 홍 후보가 27.1%로 윤 후보(22.8%)를 앞섰다. 지역별로는 광주/전라(36.5% : 8.9%, 27.6%p差) 인천/경기(27.2% : 21%, 7.2%p差) 부산/울산/경남(28.7% : 26.9%p, 1.8%p차) 서울(23.8% : 22.9%, 0.7%p差) 순으로 격차가 컸다.

▲ 12일 청년토크쇼에 참석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사진=윤석열 캠프
▲ 12일 청년토크쇼에 참석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사진=윤석열 캠프

 

다만 여권 후보들과 함께 한 조사에서는 윤 후보가 홍 후보를 앞섰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13일 발표한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는 이재명(27.8%), 윤석열(26.4%), 홍준표(16.4%), 이낙연(16.3%) 예비후보 순이었다. 

이재명 후보는 윤석열 후보에 3주 연속 오차범위 내(1.4%p)에서 앞섰다. 이낙연 후보가 지난 주에 비해 큰 폭(4.6%p↑) 상승, 홍준표 후보와 초접전 양상을 보였다.

한편 국민의힘은 13일부터 대선 경선후보를 8명으로 줄이는 1차 예비경선(컷오프) 여론조사를 시작한다. 13~14일 이틀간 책임당원 2000명, 일반시민 2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1차 컷오프는 당원 20%, 일반시민 80% 비율로 반영해 결과를 15일 발표할 예정이다. 

여론조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알앤써치, 넥스트리서치,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등의 홈페이지를 각각 참조하면 된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경묵 2021-09-14 04:04:29
역선택의결과입니다.민주당지지자들에게희롱당하는줄도모르고홍씨는좋아하네요

angus 2021-09-13 21:40:20
그렇구나.
궁극적으로 대힌민국에 김건희가 영부인이 되고, 사기꾼 최씨 사위가 대통령이 되는 것을 좋아할 국민분들이 얼마나 되겠나?
자명한 결과가 아니겠느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