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기자 무죄, 이유는 달라도 “예견된 것이었다” 한목소리?
채널A 기자 무죄, 이유는 달라도 “예견된 것이었다” 한목소리?
한동훈 “MBC, 사기꾼과 검언유착 전파” MBC “의혹의 실체 예단하지 않았다”
사건의 본질과 책임 둘러싼 주장 격화…‘정권 공작설’부터 ‘검언 수사방해’까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999 2021-07-20 11:25:59
쪽팔린 줄 알아라.
너거들의 그 파렴치한 짓을 모르는 국민들은 없다.

한시민 2021-07-19 11:18:49
미디어 오늘의 논조의 한계가 보입니다. 1심에서 형사법적으로 기준에 다다르지 못했다고 하여, 마치 무죄나 혐의 없음으로 예단하는 것은 큰 문제이네요. 혐의 정도에 대한 판단을 혐의사실을 부인하는 것으로 몰고가는 일부 보수언론에 부화뇌동하는 것 같습니다.

rhrkdgns 2021-07-19 11:04:08
채널A도 인정한 걸
썩판이 면죄부 준 셈
전관 카르텔 심각하다!!

투작 2021-07-19 10:07:13
제 식구 감싸느라 기소하는 척만 하고 처벌할 생각은 없었나 보네.

가재는 게편이군 2021-07-19 08:50:39
뉘앙스가 가재는 게편을 연상케 하는 찌라시글이군
어떡하던 기레기는 기레기를 편들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