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요미수 혐의’ 채널A 이동재 전 기자, 무죄 이유는 
‘강요미수 혐의’ 채널A 이동재 전 기자, 무죄 이유는 
[해설] 결국 법원에서 확인 못 한 ‘검언유착’ 의혹…‘철회권 유보’ 채널A 재승인 조건도 사실상 ‘무력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솜씨꾼 2021-07-17 08:52:34
그사건나고 한달 뒤에 압수수색 하는척 할때 부터 사건을 어떻게 처리할지 알아봤다.

그럼 유시민을 잡기위해 신라젠 2021-07-16 22:46:35
대표와그가족이 겪은일은 그냥 아무것도아닌가?
즉 앞으로 기자들이 채널A이동재기자처럼 취재해도
죄는아닌데 면죄부는 아니란 이상한 말??

바람 2021-07-16 19:03:05
언론노조는 김의겸 국회의원을 비판(기자 관행 : 경찰 사칭)하던데, 왜 여기서는 아무 말도 안 하는가.

바람 2021-07-16 18:42:12
휴대전화 비밀번호(언론의 관행, 책임회피)도 못 푼 검찰이 사실상 공소유지가 가능한 사건인가? 검언 카르텔과 사법부. 국민을 아주 무지한 사람인 양 선전/선동하네. 나는 검찰이 휴대전화를 수사해야 한다고 보며, 민주주의의 법 제도 결과는 대법에서 결정 난다.

바람 2021-07-16 18:31:16
민주주의 사회에서 1심이 최종심인가? 휴대폰도 비밀번호 또한 수사할 것이 많은 것으로 안다. 1심은 최종심이 아니다. 대법 판단까지 기다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