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4·7 재보궐 출구조사 오세훈 59% 박영선 37.7%
4·7 재보궐 출구조사 오세훈 59% 박영선 37.7%
지상파 공동 출구조사 국민의힘 압승 예측… 부산 박형준 64% 김영춘 33%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방송 3사 공동 출구조사 결과,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앞설 것으로 나타났다.

오 후보는 출구조사 예상 득표율 59%를 기록, 37.7%에 그친 박 후보를 20%P 이상 격차로 앞설 것으로 예측됐다.

▲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 사진=MBC
▲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 사진=MBC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도 예상 득표율 64%를 기록,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후보(예상 득표율 33%)를 31%P 앞선 것으로 예측됐다.

이번 출구조사는 서울 50개소, 부산 30개소 등 총 80개소 투표소에서 코로나19 방역 대책을 준수하면서 진행됐다.

입소스주식회사, 코리아리서치인터내셔널, 한국리서치 등 3개 조사기관이 한국방송협회 산하 방송사공동예측조사위원회 의뢰를 받아 7일 오전 6시부터 오후 7시까지 진행했다. 사전투표 표본은 출구조사 대상에 포함할 수 없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ㅎㅎ 2021-04-08 01:55:08
대선 이제 1년이면 너무 시간이 짧은데.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준비해야한다

2021-04-08 01:53:22
대선 1년도 안남았다. 변해야 산다

ㅇㅇㅇ 2021-04-08 01:52:34
민주당은 변해야 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