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MBC세종’ 건립 MOU 체결
‘MBC세종’ 건립 MOU 체결
방송 콘텐츠산업 활성화·지역 문화사업 개발 강화’ 협력 합의

세종시와 MBC가 23일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세종’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열고 협약을 맺었다.

MBC는 이날 “MBC와 세종시는 MBC세종 건립을 통해 ‘지역기반 방송 콘텐츠 산업 활성’과 ‘스타트업을 비롯한 지역 문화산업 개발’하는 데에 뜻을 같이 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은 양 기관이 MBC세종(가칭)의 안정적 건립을 위해 협력하고 행정중심복합도시로서 통합 문화기반을 마련키 위해 노력한다는 것이 핵심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공영방송 MBC의 MBC세종 건립은 세종특별자치시가 행정중심복합도시로서의 위상을 높이는데도 큰 의미가 있다. 지역문화발전과 차별화된 스마트시티로서의 발전도 함께 기대되는 만큼 MBC세종이 잘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성제 MBC 사장(왼쪽)과 이춘희 세종시장. 사진=MBC
▲박성제 MBC 사장(왼쪽)과 이춘희 세종시장. 사진=MBC

박성제 MBC 사장은 “다수의 정부 주요 부처들이 이전을 완료했고, 국회 세종의사당 추진이 예상되는 세종시에 ‘MBC세종’의 건립은 국민 소통과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반드시 추진해야 할 일이다. ‘MBC세종’은 충청권을 넘어 수도권 이남의 새로운 문화콘텐츠 중심지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했다.

MBC는 보도자료에서  “국회타운 등 개발계획 변경이 완료되면 보다 구체적인 MBC세종 건립계획과 후보지를 제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MBC는 지난달 말 MBC세종 신설과 지역사 광역화 등을 추진하기 위해 메가MBC추진단을 신설하는 조직개편을 했다. 박 사장은 지난해 12월 창사기념식에서 세종시에 대전과 충북을 포함해 중부권을 아우르는 거점 방송국 ‘세종MBC’ 구축 작업 계획을 밝혔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