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뉴스뜨아] ‘TK 대변인’ 수식어로 주호영 맹비난한 부산일보
[뉴스뜨아] ‘TK 대변인’ 수식어로 주호영 맹비난한 부산일보
[영상] 1면, 3면, 칼럼, 사설로 가덕도 신공항 촉구한 부산일보

부산일보가 가덕도 신공항 문제를 놓고 국민의힘 지도부를 맹비난 했다. 부산일보는 25일자 신문에서 1면과 3면, 22면 칼럼, 사설을 통해 국민의힘 지도부를 거칠게 비난했다. 특히 3면 “부산 무관심 김종인·TK 대변인 주호영 ‘딴지’에 보선판 요동” 기사에선 가덕도 신공항 문제에 적극적이지 않은 김종인 비대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의 행보를 정리하고 이런 행보 때문에 부산시장 선거 판세가 요동친다고 압박했다. ‘뉴스뜨아’는 부산일보의 1면에서 사설까지 이어지는 논조를 살펴봤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뜨아’는 ‘뜨거운 아메리카노’의 줄임말입니다. 뜨거운 아메리카노를 후~ 불어가며 식히는 사이 차분하게 생각을 정리하듯, 그날의 조간신문 주요 내용이나 쟁점 등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많은 관심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