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법조기자단 소속 기자 ‘윤석열 직무배제 사태’ 의견 모으려 했다
법조기자단 소속 기자 ‘윤석열 직무배제 사태’ 의견 모으려 했다
동아일보 기자 “법조취재 기자로서 의견 취합 어떨까요” 제안… “기자는 플레이어가 아니다” 한국일보 등 불참 의사 밝혀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직무정지를 발표한 후 언론사 법조팀 지검반장 단톡방에서 이번 사안에 의견을 취합해보자는 목소리가 나왔지만 적절하지 않다는 반발에 부닥쳤던 것으로 확인됐다.

지검반장은 각 언론사 서울중앙지검을 출입하는 선임 기자들로 법조 기자단 가운데서도 핵심 인력이 포진해 있다.

추 장관이 윤 총장의 직무 정지를 발표하고 이틀 뒤인 지난달 26일 오후, 동아일보의 ㄱ기자는 “다들 고생하시는데 여러 번 생각하다 글을 올린다”며 “최근 법조언론인클럽에서 존재감을 드러내셔서 조심스럽고 욕도 먹었지만, 그래도 저희도 생각이 있는데 최소한 법조취재기자로서 의견을 한번 취합해보면 어떨까요”라고 밝혔다.

앞서 법조언론인클럽은 법조 출입기자들을 대상으로 법조 현안 설문조사를 진행해 지난달 17일 공개했다. 대법원 출입사인 32개 언론사 207명 기자 가운데 30개 언론사 기자 99명이 참여한 조사로 응답자 94%가 윤 총장을 배제한 추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을 부정적으로 평가했다.

ㄱ기자는 “문구는 짧고 굵게. 하지만 저희도 기록은 남겼으면 한다. 말씀드린 의제는 금번 총장 직무배제 사태”라고 글을 남겼다. 검찰총장 직무정지에 대한 법조기자들의 의견과 입장을 모아보자는 취지로 읽히는 글이다. 

▲ 윤석열 검찰총장이 12월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으로 출근하고 있다. Ⓒ 연합뉴스
▲ 윤석열 검찰총장이 12월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으로 출근하고 있다. Ⓒ 연합뉴스

이에 ㄴ한국일보 기자는 “기자는 플레이어가 아니다”라며 반대 입장을 표명하고 한국일보는 동참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간사 역할을 하고 있는 ㄷ기자는 “ㄱ기자님 제안에 의견 있으신 분들은 제게 따로 말씀주셔도 된다. 취합되면 말씀드리겠다”고 했고 SBS를 포함해 일부 기자는 “기자들이 의견 표명하는 것에 반대한다”며 참여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기자들이 검찰총장 직무정지 사태에 의견을 표명하는 건 부적절하다는 것이다.

반대 의사를 피력한 기자들은 동아일보 ㄱ기자 제안처럼 법조반장 의견이 모이고 나아가 한 집단의 목소리로 응집될 경우 빚어질 사회적 파장과 논란을 우려했던 것으로 보인다.

기자단 입장을 모아 성명을 내자는 것인지, 단순 기자 개인 의견만 모아보자는 것인지, ㄱ기자의 제안 글이 모호했지만 첨예한 갈등 사안에 자칫 오해를 살 수 있다는 언행은 삼가야 한다는 문제의식이 일부 기자들 사이에 있던 것.  

의견 취합을 제안한 ㄱ기자는 기자들 의견을 집단으로 모으려는 의도가 전혀 없었다고 해명했다.

ㄱ기자는 3일 통화에서 “집단성명을 염두에 둔 글은 전혀 아니다”라며 “검찰총장 직무배제 사태가 초유의 일이고 기자 분들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법조취재 기자로서 개인 의견을 들어보는 차원에서 여쭤본 것”이라고 말했다. ㄱ기자 제안에 가장 먼저 부정적 입장을 피력한 ㄴ기자는 “말씀드릴 게 없다”고 말했다.

법조 기자단의 성명은 1년 전 발표된 바 있다. 대법원 기자단은 지난해 12월 검찰과 기자의 유착 의혹을 제기한 MBC PD수첩 ‘검찰기자단’ 편에 반발해 “출처와 진위 여부도 의심스러운 일부 인터뷰 내용으로 전체 법조기자단을 브로커 등 범죄 집단처럼 묘사해 특정 직업군의 명예를 심대하게 훼손했다”고 비판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레기들의 현실 2020-12-06 13:42:56
[국민 생각]

오늘날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을 규명하려면 아무래도 남자들의 인간관계로 풀어야 조금이라도 이해할 수 있는 구석이 생길 것 같다.

윤석열은 검사 출신도 아니요, 게다가 4살이나 어린 조국이 자신보다 직급이 높은 법무부 장관이 되어 자신에게 명령을 내리는 것이 견딜 수 없이 싫었다.
이 심리는 남자라면 다 안다.

결국, 윤석열의 몽니가 오늘날 이런 사태를 가져왔다. 남자의 심리를 간과한 채, 윤석열을 옹호하는 기자들은 고추 없는 내시 같다.

islam 2020-12-05 16:02:49
감정과 편견을 버리고 이성과 지성에 의해 판단할 때 참종교와 거 짓종교를 구별할 수 있다.

하나님은 참선지자와 참종교를 증명 하기 위해 여러 기적과 예증을 보여 주셨다.

이 웹 사이트 는 다음 질문에 대한 답을 제시 한다 :

1- 꾸란은 문자로 기록된 하나님의 말씀인가?

2- 무함마드 는 하나님께서 보내신 참선지자인가?

3- 이슬람은 하나님께서 계시하신 참종교인가?

( 이슬람의 진실을 밝히는 증거 )

https://k1438.blogspot.kr/2016/12/blog-post.html

I======l

((( "삶의 의미" )))

이 비디오는 모든 질문에 답변합니다.


https://youtu.be/NFJHyCau5v8

박진수 2020-12-05 13:59:32
날씨도 쌀쌀한데 따뜻한 식사 챙겨 드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