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방통위 기자단이 연합뉴스에 뿔난 이유
방통위 기자단이 연합뉴스에 뿔난 이유
MBN 처분 최종 전 결과 써버린 연합뉴스 보도 뭇매
방통위 기자단 “불확실한 언론 보도, 처분에 영향 줄 수 있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관절 2020-11-01 10:15:05
엠바고 깨고 깃발 드니
적폐신문사들 줄줄이 옮김
짜고치는 고스톱
의도가 드러나는데도 실행
급했네

이천곤 2020-10-31 04:19:14
국민이 참여로 철저한 조사와 진실이 밝혀지도록 세상에 알려주십시오.
●청와대국민청원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vHMwdj  
背恩忘德한 삼성화재보험은 보험사기꾼은 호텔로 보험계약 사업자는 노숙으로..
● 유튜브 : https://youtu.be/aUPnv0nOu54  
(주)패밀리의 기막힌 사연, 병원(허위소견서에)·삼성화재보험(계리사의 부정한 확인 숫자노름에)잘못으로 160억대 중소기업 강제 학살당했다"

바람 2020-10-30 19:44:34
연합뉴스에 진심으로 묻겠다. 이 행동이 공익을 위한 것인가. 아니면 속보만을 위해 신자유주의(이익9 : 나머지1)적 생각만 한 결과인가.

bob 2020-10-30 16:54:03
방통위 그냥 해체해라. 쓸데없는 조직 만들어서 혈세 낭비하지 말고. 존재이유가 1도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