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뉴시스 “사진기자 추미애 사생활침해 동의못하겠다”
뉴시스 “사진기자 추미애 사생활침해 동의못하겠다”
정문재 전무 “아파트 입구의 공인 취재가능, 허용범위서 취재활동 계속…흉악범 다루듯 한다? 추 장관 표현 과해, 우린 무뢰배짓 안해”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나가다 2020-10-19 03:14:10
그 앞에서 기다리는 이유를 모르겠다. 어차피 추미애는 대답하지 않을게 뻔한데..
무슨 바람피나 감시하는것도 아니고 아니면 화가나게 만들려는것도 아니고..
뭐하러 하루종일 거기서 지키고 서 있는지..앞으로는 녹음기 들고 질문을 다 녹음을 하세요..ㅜㅜ

투작 2020-10-18 00:12:01
기자가 더 공인이다. 아니면 왜 남의 사생활을 캐고 다니나?

도대체 출근하는사람을 왜 2020-10-16 07:43:37
뻗치기까지하며 찍는지 모르겠다 사진없이 글로써라

추장관은 주민고충해결위해 2020-10-16 07:38:36
뻗치기기자들있음택시타고출근해라 촬영못하게

저런안하무인기자들을 2020-10-16 07:33:46
촬영하는기자들은없나 주민의사생활보호무시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