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YTN, 열쇠 구멍으로 고인의 자택 촬영 논란에 주의 당부
YTN, 열쇠 구멍으로 고인의 자택 촬영 논란에 주의 당부
위안부 쉼터 소장 사망 관련 YTN·TV조선·MBN에 ‘의견진술’… YTN “자살 관련 취재에 각별히 유의하라”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음마 2020-08-01 20:50:40
이상로, 그야말로 Peeping Tom의 전설을 그대로 재현하네.
"열쇠 구멍으로 집안 내부를 보여주는 게 점잖은 건 아니지만, 특별한 장면은 없지 않느냐"
이런 천박한 인식 좀 봐라.. 애초 이런 새끼가 몰카 범죄 저지를 가능성 높다니까?
이 새키 논리라면 여자화장실 몰카화면도 점잖은 건 아니지만, 특별한 장면 없으면 내보내도 되고 그래?
논리삐약이야? 이상로, 이 쌍로무시끼야.

ㅇㅇ 2020-08-01 19:49:30
진짜 기레기라는 말이 왜 나왔는지 알겠다. 아니... 고인 자택을 열쇠구멍으을 통해 몰카를 찍다니... 이게 진짜 인간들인가

바람 2020-07-31 18:25:34
"방송심의규정 ‘자살묘사’ 조항을 보면 사건 현장을 자극적으로 묘사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방송은 자살자 및 그 유족의 인적사항을 공개해서는 안 되며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를 보장해야 한다. 심의를 제기한 민원인들은 “자극적인 내용을 방송해 고인을 모독했다”라며 문제 제기했다." <<< 동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