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이 시대에 필요한 언론 모델 프랑스도 마주한 언론 불신 시대
이 시대에 필요한 언론 모델 프랑스도 마주한 언론 불신 시대
[진민정 칼럼]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어슨 2020-08-22 18:13:06
박사님의 언론에 대한 접근에 적극 공감합니다. 특히 안 소피 노벨 '뉴스 소비자와 저널리스트, 나아가 공동체 건강을 위해 언론이 무기력에서 벗어나 양질의 정보를 통해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기반 위에서 독자와의 관계를 형성해야만 한다고 주장한다. ...' 에서

분명한 노력이 필요하고 다른 새로운 기반의 미디어를 인정하고 신뢰가 있는 독자와의 관례를 형성해야 한다는데 강하게 동의합니다. 신뢰성 있는 독자와의 관계를 가능케 하는 하나가 글을 쓰는 사람이 핵심이익을 걸로 그 분야에 경험이 있었던 사람이어야 한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ㅎㅎ.

앞으로 쭉 좋은 컬럼 기대하겠습니다^^.

심동석 2020-08-02 12:14:48
SBS도 태영건설, 청주방송도 건설사, 강원G1도 건설사 소유임...아마 다른 방송사도 마찬가지일 듯? 이러니 제대로 된 방송이 나올리가 있을지...

바람 2020-08-01 14:11:02
"복잡한 사안을 진영논리에 기대 단순화시켰다는 것이다." <<< 물타기, 이 부분이 핵심 아닐까. 한국 언론의 대주주(재벌/대기업/건설회사/기득권)를 보라. 대주주 인사권에 대항할 수 있는 기자가 얼마나 될까. 거의 없다(공무원과 비슷). 그래서 포털에 나오는 기사도 다 비슷(선정적이거나 핫이슈)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