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공영방송 수신료 MBC에 배분” 찬성·반대 팽팽
“공영방송 수신료 MBC에 배분” 찬성·반대 팽팽
‘MBC에도 수신료 배분’ 찬성 41%, 반대 42%
수신료 인식은 여전히 부정적…인하·폐지 60%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스타듀 2020-07-02 18:52:39
지들끼리 나눠먹던 말던 내알바 아니나 수신료 인상 소리 나오는 순간 위헌성으로 전기료에 붙여 강제로 받고 있는것 까지 날라갈줄 알아라.

바람 2020-07-01 14:40:36
분명하게 말한다. 밀어붙일 거면(수신료/중간광고) 욕먹을 각오를 하고 회사와 노조가 공조해서 안을 만들라. 아무도 책임지지 않고 비판만 한다. 이게 직에 앉아 있는 사람의 자세인가. 경영진/직원/노조 지도부 모두에게 하는 말이다. 책임지지 않을 거면, 어떤 직책도 맞지 마라. 하는 일도 없이 비판만 한다면, 이것은 직책을 맡은 자가 취해야 할 자세가 아니다. '책임'. 세계가 전염병으로 어렵다. 이때 공조 안 하고 책임 안 지고 비판하면서 직을 유지할 생각이라면, 그만두고 집에서 TV나 보라. 비판하기는 쉬워도 욕먹을 각오하고 정책을 만들고 시민을 이해하게 하는 것은 절대 쉬운 일이 아니다. 회사 전 직원이 공조하고 책임 있는 행동을 해라.

장강후랑 2020-07-01 13:34:11
전체의 반은 양사가 일정 기준하에 분배하고, 나머지 반은 시청료 납부자가 지정하는 방송사로 직접 지급되도록 하자.
납부자의 의견이 반영되어야 공정 방송에 신경쓸 것이고, 납부자의 효능감도 제고된다.

캐빙신 2020-07-01 10:19:02
케병신이 좆같이 구는데, 수신료 인상은 개뿔. 어차피 낼거라면 MBC에 주는게 맞고, 채널A TV조선 폐지시켜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