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알바 2년 연봉 5000 소리질러’ 첫보도 뉴스1 “문제없다”
‘알바 2년 연봉 5000 소리질러’ 첫보도 뉴스1 “문제없다”
허위주장 검증않고 보도, 매체들 30여건 받아쓰며 직고용 반발 도화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복붙기자 2020-06-30 07:44:11
"확인을 안했다"

준비된 가짜뉴스 아닙니까?
확인없이 내보내는게 기자가 할 일입니까?

다고 2020-06-29 21:39:48
다고를 믿어라

평화 2020-06-29 15:40:16
댓글을 보도하는 게 기자인가. 자기 의견은 없나? 그냥 댓글에 편승해서 보도(이것이 사회적 공기인 기자의 역할인가)하기 바쁘네. 기자 수준이 너무 낮은 것인가 아니면 데스크가 이런 기사만 요청하는 것인가. 이래서 나는 네이버 뉴스에 가지도 않고, 베스트 댓글을 소비하지 않는다. 뭔가 전체주의 시스템 안의 바보(멍하니 TV 보는 것처럼)가 된 느낌이다. 차라리, 유튜브(구글)에 직접 검색하고 찾아가 콘텐츠를 소비하는 게 백번 낫다. 과연 누가 깨어있는 사람이 될까. 답은 그대들도 알고 나도 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