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조선일보 반박한 윤미향 “딸을 ‘김복동 장학생’ 표현한 이유는…”
조선일보 반박한 윤미향 “딸을 ‘김복동 장학생’ 표현한 이유는…”
조선일보, 과거 글 근거로 “딸 학비 ‘김복동 장학금’으로 내”… 윤미향 “할머니가 딸에게 준 용돈이라는 의미”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형걸 2020-05-31 04:44:18
죽은자는 말이 없죠...

조선일보 = 구라일보 2020-05-31 03:52:39
하루가 멀다하고 가짜뉴스 만드는 조선일보

조선일보는 2020-05-31 03:51:43
조선일보는
자꾸 시기적으로 안맞는 것을 우기네
며칠도 그러더니

투작 2020-05-31 01:44:14
조선이가 또 멍멍하고 짖었구나.

김훈 2020-05-30 22:35:45
-김복동 할머니가 큰돈 주니까 이게 왠 떡이야!!~~엄청 좋다고 받앗겟지!!~~그런데 할머니들이 맛난거 한번 사달라고 하니까 인상쓰면서 다른데 가서 알아봐!!~이런 막데먹은 소리나 하면서 밥한끼를 할머니들 안사주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