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영상] 황교안 도와 달라 큰절 했는데 장애인 기습시위
[영상] 황교안 도와 달라 큰절 했는데 장애인 기습시위
“장애인 비하 공식 사과” 요구...직접 얘기 들은 황교안 후보 “공식적으로 사과 드렸고 필요하면 또 말씀 드릴게요”

21대 총선 사전투표 첫 날인 10일 오전 10시 10분 황교안 통합당 종로구 후보는 마로니에 공원에서 큰절을 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하지만 지지호소 큰절 후 다른 일정을 위해 이동하려던 순간 장애인차별철폐연대 소속 장애인들이 피켓을 들고 장애인 비하 발언 공식 사과를 요구했는데...기습시위에 대응하는 황교안 후보의 모습을 영상에 담았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