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영상] 황교안 대표 “교회 감염 거의 없다” 글 해명은?
[영상] 황교안 대표 “교회 감염 거의 없다” 글 해명은?
“일부 교회 문제를 전체 교회 문제로 확산 시키는 것 지적한 것”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지난 28일 페이스북에 쓴 ‘교회 내에서 감염이 발생된 사실도 거의 없다’는 표현이 논란이 됐다. 이를 두고 황교안 대표는 30일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일부 교회의 문제를 대다수 또는 전체 교회 문제로 그렇게 확산 시키는 부분을 지적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지금 가장 중요한 것이 국민의 안전을 위해 코로나 대응의 힘을 모으는 것이다 그런 취지의 말씀을 전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힘을 모으자는 취지의 글이라 하기엔 딱 맞아 떨어지진 않는다. 황 대표가 같은 글에서 ‘대구 봉쇄 조치’ 표현에 이어 “대구 시민들을 폄훼하고 조롱하고, 코로나로 야기된 사회적 분노를 이용해 선의의 피해자를 만들고 있다”고 한 대목은 오히려 대구를 정치적으로 분리하는 듯한 표현이기 때문. 황 대표의 관련 해명을 영상에 담았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노란우산 2020-03-30 21:47:08
죽을 4자야
비러 먹을 4 시러. 치매 할머니 정신 나셨다
비례 막아 4 나도 싫다

바람 2020-03-30 19:21:22
평온한 것 같지만, 우리는 폭풍의 소용돌이 안에 있다. 언제, 국민 불안감이 폭발해 분노/혐오/폭행/사재기/공포가 발생할 수 있다. 정부가 대처를 잘했지만, 우리 국민이 그 이상 잘 참고 있다. 서로 돕고/배려하고/격려하는 국민을 더는 힘들게 하지 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