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문 대통령, 박원순·이재명 주말예배 구상권 지지한 까닭
문 대통령, 박원순·이재명 주말예배 구상권 지지한 까닭
“중앙정부도 지방정부 조치 뒷받침하라” 은혜의강 대구요양병원 집단감염 언제든 되풀이 우려

이번 주말 서울과 경기도에 실내예배 강행 움직임에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강력히 제한하겠다고 밝히자 문재인 대통령도 적극 지지하고 나섰다.

구상권 청구등 지방정부의 강력한 조치에 중앙정부도 적극 뒷받침하라고 지시해 이번엔 소규모 집단감염 확대를 막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20일 오후 서면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100명 아래로 떨어졌다”며 “주말을 넘어 계속 줄어들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강 대변인에 의하면 문 대통령은 특히 성남의 한 교회(은혜의강 교회)와 대구 요양병원의 집단 감염으로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늘어나 안타까웠다며 “그런 일은 언제든지 되풀이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주말을 맞아 여전히 예배를 열겠다는 교회들이 적지 않아 걱정”이라며 “종교집회에 대해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재명 경기지사가 취하고 있는 조치를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중앙 정부도 지자체에만 맡기지 말고, 지자체의 조치를 적극적으로 뒷받침해주기 바란다”고 지지했다.

실제로 서울시는 이번 주말예배 강행 여부를 현장점검하기로 했다. 유연식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20일 브리핑에서 부단한 협조요청과 권고에도 일부 교회가 가이드라인(7대수칙)을 지키지 않고 있다며 이번주 순회점검을 통해 현장 예배를 실시하다 가이드라인을 안지킬 경우 집회 금지 행정명령을 내리겠다고 밝혔다. 유 본부장은 이를 어기면 물리력 동원할 수밖에 없고, 예배하다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확진자와 접촉자 진단 및 치료, 방역에 이르는 모든 비용에 구상권을 청구하겠다고 했다. 그는 “이 조치가 종교자유 침해가 절대 아니며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강조했다. 7대수칙은 입장전 발열 기침 인후염 등 증상 유무 확인,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2m 거리 유지, 예배 전후 방역 등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9일 청와대에서 열린 제1차 비상경제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9일 청와대에서 열린 제1차 비상경제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이재명 경기도지사도 마찬가지로 예방수칙(방역지침)을 어긴 교회 137곳에 밀집집회 예배 제한 행정명령을 내리고, 확진자가 발생시 해당 교회에 방역과 치료 비용 구상권을 청구하기로 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20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박원순 시장과 이재명 지사의 조치를 지지한다는 의미가 뭐냐는 질의에 “주말 예배를 앞두고 몇몇 보도에 따르면 경기 부천의 경우 553곳 주말예배 강행할 예정이며, 서울도 그런 움직임이 있다고 한다”며 “성남 은혜의강 교회에서 8명의 추가 확진자 나왔고, 현재까지 모두 66명 확진자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초기에 이 교회의 확진자 탓에 두자리수로 떨어졌다가 한때 152명까지 올랐다”며 “지금이 코로나19 방역의 중요 분수령인 만큼 국민안전을 우선해야할 대통령으로써 고심 끝에 낸 메시지”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신도 본인과 이웃, 나아가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함이지 종교활동을 인정하지 않는 게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는 중앙정부가 적극 뒷받침하라는 역할이 뭐냐는 질의에 중앙정부가 고민할일로 먼저 설명드릴 수는 없다고 했다.

이 관계자는 불교 법회와 천주교 미사 모두 중단하고 온라인으로 전환하는 등 협조하고 있는데 반해 협조하지 않는 경우는 일부 교회만의 문제라며 방역의 잔불을 잡는데 돌발변수가 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평화 2020-03-20 20:26:28
1하늘이 하나님의 영광을 선포하고 궁창이 그 손으로 하신 일을 나타내는도다 2날은 날에게 말하고 밤은 밤에게 지식을 전하니 3언어가 없고 들리는 소리도 없으나 4그 소리가 온 땅에 통하고 그 말씀이 세계 끝까지 이르도다 하나님이 해를 위하여 하늘에 장막을 베푸셨도다 5해는 그 방에서 나오는 신랑과 같고 그 길을 달리기 기뻐하는 장사 같아서 6하늘 이 끝에서 나와서 하늘 저 끝까지 운행함이여 그 온기에서 피하여 숨은 자 없도다 7여호와의 율법은 완전하여 영혼을 소성케 하고 여호와의 증거는 확실하여 우둔한 자로 지혜롭게 하며

평화 2020-03-20 20:25:28
8여호와의 교훈은 정직하여 마음을 기쁘게 하고 여호와의 계명은 순결하여 눈을 밝게 하도다 9여호와를 경외하는 도는 정결하여 영원까지 이르고 여호와의 규례는 확실하여 다 의로우니 10금 곧 많은 정금보다 더 사모할 것이며 꿀과 송이꿀보다 더 달도다 11또 주의 종이 이로 경계를 받고 이를 지킴으로 상이 크니이다 12자기 허물을 능히 깨달을 자 누구리요 나를 숨은 허물에서 벗어나게 하소서 13또 주의 종으로 고범죄를 짓지 말게 하사 그 죄가 나를 주장치 못하게 하소서 그리하시면 내가 정직하여 큰 죄과에서 벗어나겠나이다 14나의 반석이시요 나의 구속자이신 여호와여 내 입의 말과 마음의 묵상이 주의 앞에 열납되기를 원하나이다

바람 2020-03-20 17:59:07
온 국민이 서로 돕고 격려하며 코로나 19를 이기기 위해 애쓰고 있다. 그대들은 어떤 탐욕으로 모여서 예배를 하는가. 온라인 예배도 충분하지 않나. 왜 이기적인 집단으로 변하려고 하는가. 모두 힘을 모아야 겨우 이겨낼 수 있다. 지속해서 역학조사에 빈틈(확진자↑)이 생기면, 모든 국민이 패닉에 빠질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