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김예령 기자 “사장 ‘여권인사가 신년회견 불편해해’ 교체 제안”
김예령 기자 “사장 ‘여권인사가 신년회견 불편해해’ 교체 제안”
[단독인터뷰] 유연채 경기방송 사장 “분위기 전달했을뿐, 청와대 기자 교체와 무관”
김 기자 11일 경기북부로 발령, 사의 공개 표명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zez 2020-03-08 10:46:46
현준호 본부장이 막말 한거때문에 그런데 뭔 개소리냐? 기자 새1끼야 ㅅ`1ㅂ 누가 보면 ㅈㄴ 언론탄압한줄아는듯.

예령이 2020-02-29 01:13:48
이년이 그저 예의범절에다 싸가지만 없는 기레기년인줄로만 알았는데
완전 뼈때리는 무논리 뇌피셜로 경기방송의 거룩한 희생양 코스프레 하네? 미친년.

마라토너 2020-02-28 15:03:19
자한당이 좋아하겠다. 자한당 품에 안겨라!
여권에서 연락한 것은 잘못된 것이 맞지만 청와대 출입기자를 평생하는 것도 아니니 너무 억울하게 생각할 것도 없지않나? 그동안 몇년 해왔다면서?

이 언론의 2020-02-28 15:00:28
댓글에는 왜 이렇게 눈 뒤집힌 애들이 많은건지...

솔로몬 2020-02-28 12:07:04
관상은 과학이라더니. 지가 꽤 영향력이 있는 인물이라고 착각하고 사나보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