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김경록 PB 인터뷰 논란 KBS뉴스 심의결과는?
김경록 PB 인터뷰 논란 KBS뉴스 심의결과는?
심의위원들 제재 수위 ‘미합의’ 전체회의 재논의
KBS 관계자 “의도적 왜곡 아니다, 송구하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현조엄마구속 2020-02-06 11:37:56
검언유착이 아직도 계속되고 있고 편파 방송도 계속 되고 있다. KBS 기레기들이 기자로써 기본적인 사고도 없이
먹이 주는 검찰에게 달라 붙어서 불러주는대로 옮기고 평소에 검찰과 친분을 가진 기레기들이 어느쪽 시선으로
기사를 써겠는가? 당연히 검찰이 주장하는대로 쓴다. 그리고 검찰청에 가는 기레기들은 자기 신분도 검찰인 줄 착각
하며 거들먹 거린다. 언론 개혁이 제일 시급하다. 그리고 전광삼 상임위원이라는 인간은 자한당 쪽이라 확실히
속보이는 발언을 하네...

누가봐도 의도적 편집인데 2020-02-06 09:20:52
지들은 아니란다
개병신 타이틀은 어디가나?

나주니 2020-02-06 08:36:21
사실대로 했다면 증인과 검찰 사이의 사실 관계 차이가 부각되면서 왜 그런 일이 생겼는지 심층 취재를 할 수 있는데 그렇게 하지 않았고...한쪽에 치우쳐 의도적으로 왜곡한 것 아닌가?

나주니 2020-02-06 08:33:18
어려운 말 잔뜩 하고 있지만 인터뷰 한사람의 의도와는 완전히 반대였잖아? 거짓말 한 거잖아?

바람 2020-02-05 23:26:33
KBS 법조 출입처 기자들이 기득권 편에 서 있다는 것조차 자각하지 못했다는 게 개탄스럽다. 국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공영방송에서 무엇보다 취약계층을 위한 보도를 해야 하는데, 완전 검찰발 보도(언론 플레이)만 하고 있지 않은가. 그대들은 의심스러우면 피고인의 이익으로라는 말도 모르는가. 아, 누굴 믿고 누굴 신뢰해야 하는가. 나는 누구보다도 KBS 파업 때 지지를 했는데, 이 배신감은 쉽사리 잊히지 않을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