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시민 참여하는 MBC 사장 선임 절차 확정
시민 참여하는 MBC 사장 선임 절차 확정
후보자 정책 발표회 인터넷 생중계 예고… 28일 사장 공모부터 한달 여정

MBC 대주주 방송문화진흥회(이사장 김상균)가 9일 오후 MBC 사장 선임 방식을 확정했다.

시민평가단이 MBC 사장 후보자들을 선별한 뒤 방문진이 압축된 후보자 가운데 최종 1인을 내정한다. 사장 후보자 공모는 오는 28일부터 내달 7일까지다.

방문진은 이날 서울 상암동에서 열린 이사회를 통해 이 같은 ‘MBC 사장 선임 기준 및 절차 결의 건’을 의결했다.

▲ 서울 상암동 MBC사옥. 사진=이치열 기자 truth710
▲ 서울 상암동 MBC사옥. 사진=이치열 기자 truth710

과거 방문진은 사장 후보자 공모 공고 후 서류심사를 통해 후보자를 가린 뒤 최종 후보 3~4명을 면접하는 방식으로 MBC 사장을 선임해왔다.

이와 달리 이번 사장 선임은 내달 13일 방문진 이사회에서 사장 지원자 면접을 진행하고 예비 후보자 3인을 결정한다.

같은 달 22일 시민평가단 100여명이 참여하는 사장 예비 후보 3인 정책 발표회가 열린다. 시민평가단 투표로 사장 후보자를 2인으로 압축한다. 정책 발표회는 인터넷 생중계된다.

이후 같은 날 방문진은 최종 후보 2인에 대한 면접을 진행하고 결선 투표로 차기 사장을 내정한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바람 2020-01-09 19:31:41
한 번의 이벤트가 아닌 지속 가능한 매뉴얼을 만들어서, 누구든지 쉽게 바꾸거나 파괴할 수 없는 시스템을 만들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