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2 ‘악플의 밤’ 종영
JTBC2 ‘악플의 밤’ 종영
제작진 MC였던 설리씨 비보 접하고 제작방향 고민하다 중단 결정

지난 14일 숨진 설리씨(25·본명 최진리)가 진행한 JTBC2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이 종영했다. 설리씨가 사망 전 녹화에 참여한 촬영분도 방영되지 않는다.

JTBC는 ‘악플의 밤’이 지난 11일 방송된 16회를 마지막으로 종영된다고 밝혔다. 악플의 밤은 연예인들이 자신에게 달리는 악성댓글을 공개하고 입장을 밝히면서 올바른 댓글 문화를 고민하고자 기획된 프로그램으로 고 설리씨가 MC로 참여해왔다.

JTBC2 '악플의 밤'(6월21일 방영분) 1회 방송화면 갈무리. 사진=JTBC2
JTBC2 '악플의 밤'(6월21일 방영분) 1회 방송화면 갈무리. 사진=JTBC2

JTBC는 “‘악플의 밤'은 대표 MC의 안타까운 비보를 접한 이후 제작방향에 대한 고민 끝에 고인의 부재 하에 프로그램을 지속할 수는 없다고 판단해 프로그램 제작 중단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JTBC는 “당당하고 아름다웠던 고 설리 님과 함께 한 시간을 영광으로 생각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악플에 경종을 울린다는 기획의도에 공감해 주시고, '악플의 밤'을 아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로써 이미 촬영된 17·18·19회 분도 방송되지 않는다. 설리씨는 숨지기 전 17·18회 분을 촬영했고 19회분은 설리씨가 빠진 채 녹화가 진행됐다. 악플의 밤 제작진은 지난 14일 녹화 직전까지 설리씨에게 연락을 했지만 연결이 되지 않아 설리씨를 제외한 채 19회 녹화를 마쳤다. 설리씨는 14일 오후 3시20분께 경기도 성남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레알 2019-10-22 05:19:01
이 방송이 원인인거 같은데

어휴 2019-10-21 22:37:55
악플만 문제니?
니네들이 똥같은
기사를 쓰니
악플러들이 좋다고 달려들지.

바람 2019-10-21 19:23:25
분명하게 말하지만, 악플은 네이버 베스트 댓글 시스템이 만든다. 네이버는 네티즌 체류시간을 늘리기 위해 그냥 내버려둔다. 네티즌 체류시간=수익이기 때문이다. 만약 유튜브처럼 시간 단위로 베스트 댓글이 바뀌거나 편집자 스스로 고정한다면, 악플팀은 움직이지 않을 것이다. 베스트가 계속 바뀌는데 누가 베스트 댓글조작에 정성을 들이겠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