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평양공동선언 1년, 한국당과 민주당 너무 다른 평가
[영상] 평양공동선언 1년, 한국당과 민주당 너무 다른 평가
민주당, “한반도 군사적 위험 제거 첫걸음”

19일 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맞아 민주당과 한국당이 전혀 다른 평가를 했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9.19 남북 군사합의가 한반도 군사적 위험 제거의 첫걸음이라고 평가하고 곧 재개될 북미회담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반면 한국당은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 모두 공동선언을 폐기하라고 강하게 촉구했다. 남한엔 성과가 없었지만, 북한만 역대급 성과를 냈다는 것. 양당의 평가를 영상에 담았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바람 2019-09-19 18:27:55
한국당이 국회를 보이콧 해서, 그 어떤 것도 입법되지 않아 저러는 것이다. 국회의원의 일은 국회에서 하는 것이지 장기보이콧이 아니다. 노동 관련된 것도 법제화되지 않으면 저렇게 비하할 것이다. 노동자들도 내년 4월 총선이 가장 중요하다는 걸 위 영상을 보며 명심했으면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