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기자 “저널리즘토크쇼J, 조국에 유리한 방송”
KBS기자 “저널리즘토크쇼J, 조국에 유리한 방송”
18일자 라이브 방송 출연한 KBS기자, 언론의 피의사실 공표 논란 언급 도중 이같이 밝혀
 

KBS ‘저널리즘토크쇼J’ 라이브에 출연한 KBS기자가 “이 프로그램은 충분히 조국 장관한테 유리하게 방송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18일 본방송 녹화를 마친 뒤 이어진 ‘저널리즘토크쇼J’ 유튜브 라이브에 출연한 김덕훈 KBS기자는 이날 녹화 주제였던 조국 법무부 장관 관련 피의사실 공표 논란에 “조국 장관도 엄연한 권력자다. 권력자 가족이 저질렀을 가능성이 있는 범죄를 검찰이 수사하고 있다”며 현재 언론 보도를 두고 “관련자들 취재를 병행하며 검찰이 줬을 수도 있는 일부 소스와 사실관계를 맞춰가는 과정이다”라고 언급한 뒤 “권력자에 대한 의혹 제기를 푼다는 점에서 이것도 피의사실 공표가 알 권리를 충족시킬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의혹 보도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가족에게 반론권이 제대로 반영되고 있느냐는 지적에 김 기자는 “정경심 교수에게 연락했다. 일방적으로 이뤄지는 언론 보도에 하실 말씀 충분히 하실 수 있게끔 해드리겠다고 했더니 응하지 않으셨다”고 답했다. 이에 프로그램 패널인 강유정 강남대 한영문화콘텐츠학과 교수가 “(언론) 신뢰도의 문제라고 보여진다”고 해석하자 김덕훈 기자는 “왜요?”라고 반문한 뒤 “이 프로그램은 충분히 조국 장관한테 유리하게 방송이 되고 있는데”라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은 미디어비평 프로그램 제작진 내에서 자사 프로그램의 편향성을 인정하는 것으로 읽힐 대목이자, 해당 프로그램을 바라보는 KBS 내부구성원들의 복잡한 우려를 드러내는 장면이다. 

▲KBS '저널리즘토크쇼J' 라이브.
▲KBS '저널리즘토크쇼J' 라이브.

김 기자의 해당 발언 직후 프로그램 패널인 정준희 한양대 신문방송대학 겸임교수는 “위험한 발언”이라고 비판하며 “본인의 판단이냐”고 물었고, 김 기자는 “(프로그램의) 밸런스를 말한 것이다. 제 판단”이라고 답했다. 정준희 교수는 “(김덕훈 기자의) 정확한 입장이 뭔지 모르겠다. 옳고 그름에 대해 판단해달라. 공표기준이 어떻게 되어야 한다고 판단해달라”고 요구했다. 프로그램 패널인 최욱씨는 “본인도 모르게 실언성 발언이 조금 있었던 것 같다”며 시청자에게 양해를 구했다. 유튜브 라이브 댓글에는 김 기자를 비판하는 댓글이 주로 달렸다.

이번 일과 관련해 KBS의 한 시사교양PD는 “내부에서 ‘저널리즘토크쇼J’가 지나치게 정부 편향적이라는 우려가 있다. 김덕훈 기자와 비슷한 생각을 갖고 있는 이들도 적지 않다”며 내부 분위기를 전했다. 

앞서 지난 8일자 ‘저널리즘토크쇼J’에서 정준희 교수는 당시 조국 장관후보자 관련 보도를 가리켜 “진보·보수 막론하고 공격에 동참했다. 균형 잡힌 언론환경은 아니었다”고 진단하며 “이슈 자체를 검찰이 만들고 있다. 정치와 언론이 검찰에 종속적인 형태로 바뀌었다”고 지적했다. 조국 후보자 기자간담회 보도에 대해 “오만하게 작성됐다. 자기들이 현실을 구성할 수 있다는 집단사고가 국민들의 사고와 충돌하고 있다”고 총평하기도 했다. 

‘저널리즘토크쇼J’ 제작진은 19일 오후 입장을 내고 “J 라이브에서 표출된 논쟁은 제작진의 치열한 고심과 자기검증을 방증한다. 다만 J 라이브 출연 기자의 발언 가운데 일부는 오해받을 소지가 있다고 생각한다. 정제되지 않은 어휘를 사용해 논란을 키운 점에 대해서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19일 오후 7시48분 KBS 제작진 입장 추가)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여기시스템 2019-09-26 01:04:10
점검해야할듯. 그냥 댓글써도 스팸이라고 나옴.

난교수넌학생 2019-09-26 01:03:24
기자의 말이 옳고 그름을 떠나서 정준희 교수 태도는 정말 별로. 딱 학생 데려다놓고 내가 니 머리꼭대기 있다는 태도. 동등한 인간의견이라고 애초에 여기질 않으니 솔직히 감정적으로 발끈하는게 당연해보임. 그리고 매번 자아비판 그리 외치던데 교수집단은 얼마나 고귀한지는 잘 모르겠네. 거기에 관한 자아비판도 다른 이야기하기 전에 꼭 하시길.

지나가다 2019-09-22 17:37:19
글쓰라고 해서 글좀 썼더니 스팸성글이란다..다시는 미디어오늘에 글안남기겠다...기사도 안읽겠다..잘해봐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