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직원 60%가 연봉1억? KBS “사실과 달라”
직원 60%가 연봉1억? KBS “사실과 달라”
윤상직 한국당 의원, ‘방만 경영’ 지적… KBS “50% 약간 넘는 수준으로 감소 추세”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마라토너 2019-09-16 16:18:17
여유 인원이 많으니 연차를 충분히 줘서 직원 모두가 휴가를 충분히 즐기도록 해주고.....티비나 라디오의 진행자와 출연진을 가능하면 100% KBS 자체 직원(아나운서, 기자, 피디 등)으로 바꿔라.
그러면 내년부터 당장 흑자가 발생할 것이다.

스타듀 2019-09-16 11:51:06
미디어 매체는 다변화되고 대폭발하고 있고 회사가 못따라가 적자가 심하고 보이는 결과물도 유튜브 개인채널들 보다도 못한 수준인데 연공서열 대로 퇴직하고 있으면 그게 철밥통이지 돌려말한다고 뭐가 다른가. 일반 회사라면 이런 경우 살아남기 위해 연공서열은 커녕 대규모 구조조종 하고 전략도 바꿔 나간다. 뒤쳐진데 대한 책임을 뒤쳐진 장본인들이 져야지 누구에게 떠밀려고 하나? 다른 모든 사회분야와 마찬가지로 뒤떨어졌으면 당연히 도퇴도 되고 실직도 해야지 이게 왜 모두의 책임이지? 무려 7500명중에 아직도 송현정같은 시대착오적인 수동적 억대 월급쟁이들이 반이 넘는다는 얘기아닌가. 그러니 유튜브 채널만 봐도 개성있고 톡톡 튀는 사람들이 넘치는 시대에 KBS 만 보면 고리타분하고 한심해보일수 밖에.

바람 2019-09-16 11:42:03
이에 KBS는 15일 공식 입장을 통해 “윤상직 의원실 보도 자료는 KBS의 각 직급 인원수에 해당 직급 대표 호봉을 단순 곱해 산출한 자료로 사실과 다르다”며 “직원 중 실제 1억원 이상 연봉자는 2018년도 연간 급여 대장 기준 51.9%로 50%를 약간 넘는 수준이다. 이 비율 또한 감소 추세에 있다”고 반박했다. <<< 참고로, KBS는 20년 이상 근무한 사람이 많네. 한국당은 팩트만 말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