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나경원, 조국 데스노트 안낸 정의당 맹비난
[영상] 나경원, 조국 데스노트 안낸 정의당 맹비난
최고위-중진 회의, 대통령·민주당 책임 강조… 임명 강행 시 하야 투쟁 거론

자유한국당이 21일 최고위원-중진 연석회의를 열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각종 의혹을 거론하며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의 책임을 강하게 제기했다.

특히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 자리에서 후보자 검증 청문회를 지켜보며 적격 여부를 판단하겠다던 정의당을 향해 “연동형 비례대표제에만 매달리며 침묵하고 있다”며 “제2의 패스트트랙 폭거로 조국 후보자 이슈나 덮으려는 그런 계략을 짜고 있다”고 맹비난했다.

황교안 대표는 “조국 사태에 문재인 대통령이 책임져야 한다”며 “분노하는 국민과 함께하기 위해 이번 주말에 광화문 광장으로 나가겠다”고 했다. 이 회의에선 조국 후보자를 임명 강행하면 대통령 하야 투쟁을 벌여야 한다는 주장도 나왔다. 관련 발언을 영상에 담았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왜토 2019-08-22 12:29:46
대한민국 정당에 나베 왜구가 활보할 수 있는데
그 누가 문제되리..

가짜뉴스 2019-08-22 00:17:31
아무리 해명해도 단 한줄도 안적어주고 감성몰이 가짜뉴스 물량공세만 하는거에 생각없이 혹하지 않고 일일이 팩트체크 해보니까 다 구 라 라 는 게 밝혀져서 안올린거. 정의당이 되게 차분하고 이성적인거지

2019-08-21 20:53:29
암픈 오마이 구독자 토착빨갱이들 댓글 수준하고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