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퇴한 한국콜마 윤동한 회장 “특히 여성들에게 죄송”
사퇴한 한국콜마 윤동한 회장 “특히 여성들에게 죄송”
유튜브 영상 속 여성비하 표현 논란 불러…한국콜마 측 “회장의 직접 언급은 없었지만 논란된 영상 활용한 것 자체가 적절치 않아”

직원 조회에서 정부를 ‘막말 비판’하고 여성에 대한 부적절한 발언이 포함된 유튜브 영상을 틀어 논란이 된 한국콜마의 윤동한 회장이 대국민 사과를 한 후 사퇴했다. 월례조회에서 임직원 700여 명을 대상으로 논란이된 유튜브 영상을 틀고 논란이 된지 4일 만이다.

앞서 윤동한 한국콜마 회장은 7일 월례조회에서 한 유튜브 동영상을 틀었는데 해당 동영상에는 “아베는 문재인 면상을 주먹으로 치지 않은 것만 해도 대단한 지도자”, “베네수엘라의 여자들은 단돈 7달러에 몸을 팔고 있고 곧 우리나라도 그 꼴이 날 것”이라는 발언이 담겼다.

8일 오후 “한국콜마 회장, '한국여성 극단적 비하 영상' 조회서 틀어”(JTBC) 등의 제목으로 보도가 퍼져나갔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한국콜마의 직원들이 익명게시판 등에 불쾌감을 토로했다고 한다. 

▲ㅇ
▲JTBC 8일 '뉴스룸' 보도 화면 갈무리. 한국콜마 회장이 월례조회 때 튼 영상의 일부.  

이에 한국콜마는 9일 입장문을 내고 “이 영상을 보여준 취지는 일부 편향된 내용처럼 감정적으로 대응하거나 현혹되어서는 안되고 올바른 역사인식을 갖고 현 상황을 바라보고 기술력으로 극복해야 한다는 것”이라며 “여성에 대한 부적절한 사례 언급은 전혀 없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입장문을 통해 공식 사과를 했음에도 SNS 상에서는 한국콜마가 제조한 화장품 등 불매목록이 공유되는 등 불매운동이 진행됐다.

결국 윤 회장은 11일 기자회견을 열고 사퇴 의사를 밝혔다.

윤 회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지난 7일 회사 내부 조회 시 참고자료로 활용했던 동영상으로 인해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저의 잘못된 행동으로 피해를 입게 된 고객사, 저희 제품을 신뢰하고 사랑해 주셨던 소비자 및 국민여러분께 거듭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윤 회장은 “특히 여성분들께 진심을 다해 사과의 말씀 올린다”며 “그 동안 불철주야 회사를 위해 일해오신 임직원 여러분께도 심심한 사과의 말씀 올린다”고 전했다. 윤 회장은 사과문을 발표하고 회사 경영에서 물러나겠다고도 밝혔다.

한국콜마의 관계자는 11일 미디어오늘과의 통화에서 “여성 비하적 발언이 담긴 부분에 대해 회장이 직접 언급을 한 것은 아니었지만 영상에는 그 부분이 포함돼있었다”며 “회장이 직접 언급을 하진 않았어도 (문제가 될 수 있는) 영상 자료를 활용한 것 자체가 적절치 않았다. 그래서 ‘특히 여성분들게 죄송하다’는 문구를 넣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O일본 2019-08-11 17:20:03
죄송해 하지말고 그냥 꺼져라~

jay 2019-08-12 10:23:41
사퇴하고 주고객인 여성들한테는 사과도했지만 그래도 여전히 일본이 잘하고있다는 논지는 그대로 인정하고있구나

바람 2019-08-11 17:21:20
이것이 한국 재벌의 윤리의식인가. 개인적으로 신뢰를 깨트린 기업 제품은 웬만하면 사지 않는다. 신뢰를 저버린다는 것은 거짓말을 계속하는 것과 같다. 돈 있다고 국민이 바보로 보이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