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아내의맛 ‘전라디언’ 자막에 공식 사과
TV조선, 아내의맛 ‘전라디언’ 자막에 공식 사과
일베 용어가 예능 자막으로… 제작진 “일베 용어 인지 못한 점 사과”

TV조선이 일간베스트(일베)가 특정 지역을 비하하는 의도로 사용하는 ‘전라디언’ 단어를 예능 프로그램 자막으로 내보낸 것에 공식 사과했다. 

25일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은 트로트 가수인 송가인씨 아버지를 소개하면서 ‘전라디언’이라는 자막을 내보냈다.

▲25일 방영된 TV조선 '아내의 맛'.
▲25일 방영된 TV조선 '아내의 맛'.

‘전라디언’은 2006년 지방선거 뒤 호남 지역을 제외한 광역단체자치장 당선자가 당시 야권에 쏠리자 한국과 전라도를 별개 나라처럼 지칭하는 글에서 유래한 비하 용어다. 

TV조선은 방송 직후인 26일 새벽 보도자료를 통해 사과했다. TV조선은 “제작팀은 이 용어가 일베 사이트에서 사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린다.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 깊게 방송을 살피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바람 2019-06-26 16:59:12
잘 보면 TV 조선이 일베보다 10배는 심해. 그래도 대놓고 혐오발언을 방송으로 내보내 것은 매우 부적절했다. 혐오와 차별을 언론이 조장하는 것은, 언론의 공적인 역할을 언론 스스로 무너뜨린 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