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서’로 훈풍 분 ‘북미’, TV조선은 ‘찬물’
‘친서’로 훈풍 분 ‘북미’, TV조선은 ‘찬물’
[민언련 모니터 보고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핸드 2019-06-16 00:16:12
대한민국에서 북한을 지지하지 않한다고 개지랄떠는 좌익 놈들 대가리 짤려도 정신 못차리고 정은이 똥먹다 개까지 잡아먹힌다

조아 2019-06-15 17:35:46
예상을 벗어나지 못하는 조선 일당들...

평화 2019-06-15 15:11:47
TV 조선에 묻고 싶다. 합의에 출발점은 어디에서 오는가. 끝없는 대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