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기자들 “기사 쓰기 부끄럽다”
아시아경제 기자들 “기사 쓰기 부끄럽다”
최상주 전 회장 관련 의혹에 구성원들 집단 항의, 성명… “회사 명예 실추 직접 사과하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민 2019-06-01 08:53:28
그렇게 부끄러우면 월급 축내지 말고 퇴사해!!! 하긴 언론사만큼 좋은 직장도 없지..

그러게 2019-06-01 08:52:45
이제사 부끄러워? 그동안 쏟아낸 쓰레기 기사는 어쩌고? 근데 미오 기사리스트 카드처럼 바뀐건가 너무 이상하고 보기 불편하다 꼭 싸구려 주간지같은 느낌 ㅡㅡ

기레기 2019-05-31 16:46:01
언론도 언론나름이고 기자도 기자나름이다. 아시아경제가 언론이고, 아시아경제에서 쓰레기같은 기사 쓰는 월급쟁이들이 기자라는 생각 한번도 해본적 없다. 평생 돈주고 광고주는 것들 이익을 위해 일하고 월급 몇 푼 받아갔던 것들이 새삼스럽게 무슨 기자, 언론인 코스프레냐. 니들은 니들 회장이 했다던 그 짓거리들이 부끄럽긴한거냐? 난 니들 기사가 부끄럽다 이 쓰XX 같은 기레기들아

평화 2019-05-31 13:47:04
사실관계를 전부 확인해 법으로 판단해야 한다. 그러나 그전에 아시아경제 신문 1면을, 회장을 위해(옹호) 할애한 것은 씁쓸하다. 언론이라면 (사실관계가 확인되기 전에) 최소한의 공적인 역할은 해야 하는 것 아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