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무일 검찰총장을 보는 두 개의 시선
문무일 검찰총장을 보는 두 개의 시선
[아침신문 솎아보기] 문무일이 옳은지 틀렸는지는 중요하지 않은듯… 정권만 비판하면 능사인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로로 2019-05-18 15:22:13
국민은 한번도 생각해 본적도 없는 인간들이 꼭 국민의 인권이 어쩌고 저쩌고 핑계를 대는 것 같아서 껄쩍지근함. 이명박근혜때는 쥐죽은 듯 업드려 있던 것들이, 인간적으로 대해 주니까 짹짹 거리는 듯, 걍 무시해도 될듯 , 조중동과 자한당 떨거지들 외엔 관심 끄도 될듯 몽둥이로 두들겨 잡으면 좋을 듯하나 똑같아 질가봐...(주어와 목적어 생략)

정의을위하여 2019-05-17 12:53:30
검찰조직은 누구의 통제도 받지않는 무소불위의 수사독제권을 지켜내겠다며 국민에게 공언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평화 2019-05-17 11:46:14
검경수사권 조정 패스트트랙이 다 결정된 건가? 아직 토론과 합의 절차가 수없이 남았다. 그리고 통과된다는 보장도 없다. 근데, 지금 와서 검찰총장이 국회입법을 비판한다라.. 우리나라는 삼권분립 국가다. 검찰총장이 민주적인 절차를 거의 부정한다는 것과 마찬가지네. 그리고 임기 두 달 남기고 말 바꾸는 것 보면 참 신뢰 없는 사람이다.

국민 2019-05-17 11:17:40
검찰총수까지 올라 간 이유가 있네.. 강단과 소신이 확실하게 있네!!! 문재인 또한 검찰을 길들이겠다는 것인데.. 문 총장이 그래도 참아가며 절제했네.. 이 와중네도 미오와 정호 오빠는 조선일보 등 보수언론 욕 해달라고 썼어..

미디어 2019-05-17 10:23:44
임은정 청주지검 충주지청 부장검사가 16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가 도입되는대로 ‘제 식구 감싸기’ 관련자들에 대한 처벌과 징계요구를 거부한 문무일 총장 등 현 감찰 담당자들에 대한 직무유기 고발장을 제출할 각오”라고 밝혔다.
수사기관이 고발장을 받고도 수사를 안 하면 직무유기”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