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운동과 임시정부 다룬 드라마, ‘민중’은 기획의도에만?
3·1운동과 임시정부 다룬 드라마, ‘민중’은 기획의도에만?
[성상민의 문화 뒤집기] TV가 드라마로 독립운동을 바라보는 방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염병 미오 2019-05-12 10:15:21
드라마 잖아.
주요 인물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풀어 가는게 드라마인데 무슨 수로 민중이라는 다수이자 집단을 서사 하고 연출 하냐고.
동학운동과 3.1운동에 참가 했고 임시정부 설립에 십시일반 힘 모았던 민중들의 일상을 무미건조하게 나열만 할까?
동학운동, 3.1운동에 참가 했고 임시정부 설립에 밑거름이 되었던 '민중'이라는 집단을 무시 하는게 아니라 '민중'이라는 집단을 드라마로 어떻게 풀어 내냐고.

평화 2019-05-11 14:05:46
한마디만 하고 싶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AK 2019-05-11 13:44:08
용어 정리부터해라! 동학운동! 대중! 이런 용어 사용해!
항일에 독립운동에 사회주의자 좌경 민족주의자가 있었다고 인정하고..
개관적이고 냉철하게 역사를 봐! 이념을 다 빼지 말고 지나간 거니..
왜곡하지 말고.. 국제적으로 보라고..빨갱이를 빨갱이로..보라고..
뭘 반성해야 하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