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군 지휘부에 “9·19합의 성실이행” 지시
대통령, 군 지휘부에 “9·19합의 성실이행” 지시
국방장관 합참의장 육해공군총장 해병대사령관 2020예산보고 “한미동맹 동북아 평화 지키는 군대 만들어야”

문재인 대통령이 새로 구성된 군 지휘부(국방부장관, 합참의장, 육·해·공군 참모총장, 해병대 사령관)로부터 주요 국방 현안을 보고받고 9·19 군사합의 성실 이행과 한미동맹 차원의 긴밀한 협의로 안보능력 강화를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3일 오후 군 지휘부로부터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한미 간 충분한 협의로, 전작권 전환 국정과제를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는 보고를 받았다. 문 대통령은 한미동맹 차원의 긴밀한 협의 하에 우리의 안보능력이 더욱 강화되는 방향으로 추진해 나가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군 지휘부로부터 ‘국방개혁 2.0’ 추진, 9·19 군사합의 이행, 2020년 국방예산 편성방향 등도 보고받았다.

문 대통령은 △급변하는 한반도 안보환경을 고려해 ‘절치부심’의 각오로 ‘국방개혁 2.0’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9·19 군사합의 성실 이행으로 긴장 완화를 통한 남북 신뢰 구축의 토대를 마련하고 △동북아의 평화와 안정을 지켜나가는 역량을 갖춘 강한 군대를 만들도록 2020년 국방예산을 편성하라고 지시했다.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15일 군장성 진급 및 보직신고를 받았다.  사진=청와대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15일 군장성 진급 및 보직신고를 받았다. 사진=청와대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평화 2019-05-03 17:40:23
우리는 세계에 신뢰를 보여줘야 한다. 9.19 합의를 성실하게 이행하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세계인에게 안전하고 평화로운 한반도라는 걸 눈으로 믿게 하여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