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도발에 응징…싸움없이 이긴다면 그길선택”
문 대통령 “도발에 응징…싸움없이 이긴다면 그길선택”
서해수호의날 대전현충원에 불참 대신 메시지… “생명 소중함 잊지 않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어떠한 도발도 응징하겠다면서도 싸우지 않고 이길 수 있다면 그 길을 선택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22일 ‘서해수호의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바다를 지키며 산화했지만 바다와 함께 영원히 기억될 젊은 용사들의 이름을 떠올려본다”며 “제2연평해전의 영웅 윤영하 소령과 다섯 장병들, 천안함 46용사와 연평도 포격으로 전사한 서정우 하사와 문광욱 일병, 우리의 소중한 아들들을 깊이 추모한다. 모두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영웅들”이라고 썼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에는 참석하지 못하고 대신 이낙연 국무총리가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대구 경제 투어 로봇 산업 육성 전략보고회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대구로 가는 길, 마음 한 쪽은 서해로 향했다. 우리는 그 어떤 도발도 용서할 수 없으며 힘에는 힘으로 더 강력하게 응징할 것이다. 그러나 싸우지 않고 이길 수 있다면 그 길을 선택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그 어떤 순간에도 생명의 소중함을 잊지 않겠다. 평화의 바다가 용사들의 희생 위에 있다는 것을 가슴에 깊이 새기겠다”고 덧붙였다.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6월6일 현충일 대전국립현충원에 방문해 천안함 희생자 묘역 앞에서 조문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6월6일 현충일 대전국립현충원에 방문해 천안함 희생자 묘역 앞에서 조문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ak 2019-03-22 15:36:12
그래서 문 다 열고 오라고 유인중이냐??ㅋㅋ 전쟁광아!!ㅋㅋ

윤영섭 2019-03-22 16:19:23
문재인대통령은 지난 대선때 천안함 지뢰도발 연평도피격을 북한이라고 하셨죠? 근데 요즘엔 왜 침묵하시는지.세월호면 가셨을텐데.

바람 2019-03-22 14:42:02
평화와 국방력 강화는 동시에 진전시켜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