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이 ‘I♥️몰카’ 논란 MBC ‘킬빌’ 심의민원 폭주
산이 ‘I♥️몰카’ 논란 MBC ‘킬빌’ 심의민원 폭주
100여 건 제기, “아티스트 의견” “미처 발견 못 했다”던 MBC 뒤늦게 “편집상 문제, 산이와 시청자에 사과”

MBC ‘타켓:빌보드-킬빌’(이하 ‘킬빌’)이 래퍼 산이의 무대에서 ‘I♥️몰카’ 문구를 띄운 장면을 방송해 논란인 가운데 방송통신심의위원회(위원장 강상현, 방통심의위)는 해당 프로그램 방영분에 100건 넘는 민원을 받았다.

방통심의위는 15일 미디어오늘에 “MBC 예능프로그램이 산이의 무대에서 ‘I♥️몰카’ 문구를 띄운 방영분을 두고 100건이 넘는 민원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 위쪽부터 MBC 킬빌 지난달 31일 방영분 화면 갈무리, 산이가 개인 SNS 개정에 올린 MBC 킬빌 지난달 31일 방영분 리허설 화면 갈무리.
▲ 위쪽부터 MBC 킬빌 지난달 31일 방영분 화면 갈무리, 산이가 개인 SNS 개정에 올린 MBC 킬빌 지난달 31일 방영분 리허설 화면 갈무리.

래퍼 산이는 MBC ‘킬빌’ 1월31일 방영분에 출연해 무대에 올라 자신의 신곡 ‘워너비 래퍼’ 공연을 했다. 공연 중 산이가 “여잘 왜 혐오해(no no no), ‘아임 페미니스트(I’m feminist)’”라는 소절을 부르자 무대 뒤쪽 스크린 양쪽에 ‘I♥️몰카’라는 문구가 나타났다.

시청자들은 방송 다음 날인 지난 1일부터 현재까지 60여 건의 항의 게시글을 ‘시청자 의견’ 게시판에 올렸다. 시청자들은 “정중한 사과방송 해라” “공중파 예능 맞나” “프로그램에 민원을 제기한다” 등의 의견을 썼다.

방통심의위에 프로그램 민원이 접수되면 사무처가 안건 상정여부를 결정하고 방송심의규정 위반 가능성이 있는 조항을 명시한 다음 방통심의위 방송심의소위원회에 회부한다. 한 프로그램에 100여건의 민원이 들어오는 일은 이례적이다. 그러나 민원이 많이 들어온다고 반드시 심의를 강력하게 하는 건 아니다.

논란 확산에는 MBC의 미흡한 대처도 영향을 미쳤다. MBC는 산이가 이 같은 문구의 화면을 준비했다는 점을 전제했으나 뒤늦게 편집 과정에서 의도와 다르게 전달됐다고 밝혔다.

▲ MBC 킬빌 시청자 의견 게시판 화면 갈무리.
▲ MBC 킬빌 시청자 의견 게시판 화면 갈무리.

MBC는 지난 14일 오전 한겨레에 “무대를 꾸미고 콘셉트를 정하는 것은 아티스트의 의견을 최대한 존중해 만들고 있다”고만 해명했다. 이후 논란이 확산되자 MBC는 14일 오후 공식 사과했다. MBC는 “제작진은 사전 시사를 했지만, 해당 장면을 미처 발견하지 못했다. 방송에 부적절한 표현이 걸러지지 않고 방송된 점에 시청자들께 사과드린다”는 글을 게시했다.

산이는 15일 오후 해당 영상이 편집되는 과정에서 의도와 다르게 전달됐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킬빌 촬영 당일 리허설 영상 원본입니다”라는 제목으로 리허설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방송과 다르게 ‘I♥️몰카’ 문구가 양쪽에 나타난 직후 빨간 엑스표가 이 문구를 덮었다.

산이가 입장을 밝힌 이후 MBC는 다시 입장을 냈다. MBC는 “정확한 사실과 경위에 대해 알려드립니다”라는 제목으로 “산이 측이 준비한 배경화면에는 ‘I♥️몰카’ 부분에 붉은 X자 표시가 돼 있었으나 카메라 샷이 바뀌면서 X자가 표시된 화면이 방송 화면에 노출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출연 아티스트의 표현 의도가 화면에 정확히 반영되지 않아 오해와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산이씨와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MBC는 그전까지는 상황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개돼지 페미 2019-02-16 12:52:44
개돼지 페미 쓰레기 방송국 사기 치는거 봐라.
산E가 원본 직접 들고 나오기 전 까지는 아티스트의 의견을 존중 한다느니 미처 발견 하지 못 했다느니 마치 산E가 몰카를 옹호 하지만 아티스트 의견이라 나둔다는 듯이 나불 데더니 산E가 원본 제시 하니까 그제서야 이실직고 하네.
남성혐오를 위해서라면 왜곡 날조도 서슴치 않는 페미니즘.
진심 토 쏠린다.

에혀 2019-02-17 01:29:49
실수라기 보다는 산이 보내려고 계략을 썼는데...

산이가 리허설을 녹화 놨을 줄은 몰랐겠지...

그동안 얼마나 당했으면 리허설을 다 녹화해 놨겠냐....ㅎㅎㅎ

바람 2019-02-16 14:57:09
몰카는 범죄인데, 왜 산이는 자극적인 이슈만 사용하지. 물론, 의도는 몰카 x 라는 뜻이더라도 자극적 이슈만 노래하는 가수는 진심 별로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