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경 기자, 바른미래당 “어차피 망할당” 막말에 박지원 조롱도
매경 기자, 바른미래당 “어차피 망할당” 막말에 박지원 조롱도
단체 대화방에 폄하 게시물 논란… 아들 일탈에 정양석 한국당 의원 “송구하다”, 매경 “출입처 변경 검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난데 2019-02-08 17:00:13
어차피 망할당들끼리 지롤들 떨고있네

처음처럼 2019-02-08 17:00:48
속에 있는 생각과 말이,,,술먹고 나온것 뿐이지
앞으론 더 조심히 뒤통수 치겟지

바람 2019-02-08 15:17:26
개인감정과 정치관은 이해하겠지만, 남을 비하하고 조롱하는 행동이 술이라는 것으로 넘어갈 문제인가. 회사가 정치인을 어떻게 보는지도 짐작할 수 있군. 회사의 상황과 배운 게 자연스레 튀어나왔겠지.

미디어내일 2019-02-09 00:17:46
매경 기레기 정우성. 매경에 아버지 빽으로 들어갔을거다. 미디어 오늘 뒷조사 좀 해봐라.

민도 2019-02-09 17:43:11
이게 저 기자의 일상적 생각이다 술 핑계 댈것도 없다

일반인들보다 못한 처신과

물고 늘어질때는 그냥 행패만 부리는 기자들

기자라는 직업이 없어졌으면 좋겠다 언론사도 마찬가지!!

모든 언론에 불신이 절절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