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이재명 관련 당 분열 않도록 마음 모아”
이해찬 “이재명 관련 당 분열 않도록 마음 모아”
이재명 페이스북에 “당의 단합 위해 백의종군하겠다”, 이해찬 “당 단합 위해 수용”

더불어민주당이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탈당 등 당 차원의 조치를 논의했으나 재판 과정을 지켜보는 것으로 결정했다.

앞서 경찰은 11일 이 지사를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와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기소했다. 경찰은 이재명 도지사가 친형을 강제 입원 시키려고 했고 선거기간 중 검사 사칭 전력을 부인했으며 성남시 분당구 대장동 개발 사업 성과 과장 등 3가지 의혹이 있다고 밝혔다. 다만 경찰은 김부선씨와 스캔들과 이른바 ‘혜경궁김씨’ 사건에는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국회 당 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민중의소리 ⓒ정의철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국회 당 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민중의소리 ⓒ정의철 기자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이재명 도지사가 기소당한 이후 여러 논의를 많이 했지만 최종적으로 지사께서 ‘당을 위해 백의종군 하겠다’는 페이스북 글을 올리면서 당 단합 위해 사건이 종료 될 때까지 모든 당직을 내려놓겠다고 전화를 했다”며 “당 단합을 위해서 이를 수용하는 것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해찬 대표는 “모든 당원들이 일치단결로 우리는 한 팀이라는 당이 분열되지 않도록 마음 모아주실 것을 당부 드리면서 재판 과정 지켜보겠다”고 전했다.

앞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1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의 단합을 위해 백의종군하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 글에서 이 도지사는 “정당에 있어 분열을 막고 단결하는 것은 그 어떤 것보다 중요하다. 당의 부담을 줄이는 것 또한 당원의 책임”이라며 “저의 기소로 논란이 있지만 이 문제로 인해 우리 당의 ‘원팀 정신’이 흔들려선 안 된다”라고 썼다.

이어 이 도지사는 “저는 당의 단합을 위해 필요할 때까지 모든 당직을 내려놓고 평당원으로 돌아가 당원의 의무에만 충실하겠다”고 썼다. 이 지사는 “여전히 복귀를 노리는 친일 분단 적폐세력에 맞서 촛불혁명을 완수할 정당은 민주당이다. 소모적 논란을 끝내고 일치단결하여, 국민의 사랑을 더 많이 받는 민주당, 촛불소명을 수행할 더 강한 민주당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 11일 밤에 올린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페이스북 글.
▲ 11일 밤에 올린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페이스북 글.
한편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연동형 비례대표제에도 적극 협의하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현재 국회 로텐더홀에서는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와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일주일째 단식농성 중이다.

윤호중 민주당 사무총장은 이날 회의에서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 등 선거제도 도입 기본 방향에 동의하며 하루 빨리 여야 5당이 이 기본방향에 합의하고 구체적 방안을 정치개혁 특위에서 논의할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윤 사무총장은 “정개특위 활동시안을 연장하고 2019년 1월중에 특위 내에서 선거제도를 합의하고, 2월 임시국회에서 최종 의결하도록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윤 사무총장은 “야5당 합의를 위해서는 자유한국당의 입장 변화가 필요하다”며 “한국당의 입장 변화를 촉구하면서 새로 구성된 한국당 원내지도부와 적극 협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그네 2018-12-12 16:29:17
오늘도 고생이 많다. 이재명 빨으랴 이해찬 빨으랴. 같은 우군이니 무조건 좋은 말로만 하겠지. 보수만 무슨 말을 해도 다 나쁜놈이고. 편파적 보도하느라 고생이 많소. 이재명이 어떻게 판결날지 모르지만, 일단 무죄추정의 원칙은 찬성한다. 하지만 최종판결후에도 그런가 두고 보겠다. 진보는 사람을 죽여도 무죄라는 식의 주장을 할지도 모르므로. 가재는 게편.

바람 2018-12-12 12:44:24
이해찬은 내게 오랜신뢰를 주었다. 설령, 조금 빗나가는 상황을 만들지라도, 그동안 쌓인 지속적인 신뢰는 그를 항상 믿게 만든다. 내게있어 정치인에게 신뢰보다 중요한 것은 없다.

문쑈나노통 2018-12-12 16:34:58
촛불혁명으로 정권이 바뀌고, 땅에 떨어진 자한당지지율을볼때 다음 총선때 자한당의 소멸은 누구나 점을 칠수기있었다....그런데...작금의 사태들을 보라.

실체도없는 통일쑈를 거창하게 벌려놓고 그동안 민중의 구심점이 도어주었거 내일의 재목일될 인사들에게 더러운 오욕을 씌워서 죽이고 제거하고 재갈을 물려놓았다.

고은 시인, 정봉주, 안희정, 노회찬, 명진스님, 이재명, 박원순....이건 뭐지?? 잔혹하고 졸렬한 암수들에 왜 그들이 죽어가야하는거지?? 이명박근혜 시대를 거치면서도 문제가없었던 십수년전의 캐캐묵은 일들을 끄집어내서 억지기소를 하는거지?

김부선, 김영환, 공지영..그리고 조폭연루설...아님말고식으로 이런 인격살인이 어찌 버젓히 일어나는거지?? 촛불을 들었던 이들의 낭패와 실망감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