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문정인 “트럼프 임기내 비핵화, 파격 없으면 어려워”
문정인 “트럼프 임기내 비핵화, 파격 없으면 어려워”
문정인 교수, ‘남북, 북미 정상회담 이후 북핵 전망’ 강의…“완전한 비핵화, 2022년(트럼프 임기)까지 이뤄질지…동결, 신고, 사찰, 검증 과정 겪으면서는 우려가 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qODEJDL 2018-09-08 07:49:04
남북회담 북미회담이 잘 돼서 전쟁불안 없애고 평화가오길 바란다,

blue-wdragon 2018-09-07 22:18:05
북한 비 핵화는 무력 밖에 없다 시간을 정해 놓고 비홱화 하지 않으면 아주 아주 무자비 하게 북한 전체를 지하 100M 까지
페허를 만들수 있을 정도로 폭탄을 쏟아 부어야 한다.

AK 2018-09-07 19:50:10
미국은 중국부터 작살내야지.. 북한은 중국제거의 발판이지...ㅋ 비핵화하면서 북한을 미군기지화하고 전진기지로 만들면.. 이득이지 김정은이야 언제든 죽이면 되고... 그래서 김정은은 종전선언 후 평화모드로 자본을 끌어들이고 한미 관계를 망가뜨리고 무력수단을 못쓰게 만들어야 하지.ㅋㅋㅋ

바람 2018-09-07 19:16:44
트럼프는 지금 미국내에서 여론이 나쁘지 않나..

climtiger 2018-09-07 18:44:01
중국은 종전선언에 참가할 자격이 없다.
자기들 말로는 한국전쟁 전사자가 수십만이라서 참가 자격이 있다고 하는데, 휴전 서명의 당사자도 아니다.
그리고 한국전쟁에 개입한 자체가 불법이다. 그래서 정식 군대가 아닌 의용군을 참전시켰다.
중국이 종전선언에 굳이 참가하겠다는 것은 앞으로 한반도에 개입할 길을 열어놓겠다는 것에 다름 아니다.
아무리 남북화해-평화가 급하다고 해도 외세가 개입할 길을 줘서는 안 될 것이다. 남북 간 화해와 평화는 시간 문제일 뿐, 급할 것이 없다.
북한 비핵화도 최소 10년은 걸린다고 봐야 한다. 문재인 정권이 남북 간 평화, 경협을 정권의 치적으로 여겨서 서둘면 안 된다는 것이다.
구한말 일본과 중국이 한반도를 놓고 다투던 시기가 있었다. 또 그렇게 돼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