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철 방문진 이사의 부적절한 ‘덕담’
유기철 방문진 이사의 부적절한 ‘덕담’
지난해 MBC 사장 후보자와 별도 만남…사장 선임 탈락하자 ‘자회사 자리 부탁해보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친일적페 단죄!! 2018-08-22 23:39:48
친일파 와 적페세력"부역자 들의 , 단죄와 인적청산 이 없는 한, 개혁은 공허한 메아리 가 되어, 촛불로 일어선 , 정부와 여당과 문통은 , 국민적 관심은 자꾸 !! 멀어지고, 촛불에 의해, 여당도 지지 기반을 잃을수도 있음을 되새겨라 !!!!! 친일파"적페세력"부역자,, 단죄도 못하고, 미적지근 하며, 그것들이 만들어 놓은 , 각종 !!! 관행과 법령을 새로이, 만들지 않음, 국민의 신뢰가 바닥을 칠수도 있음을 잊지마라 !!!!!!!!!!!!!!!!!!!!!!!!!!!!!!!!!!!!!!!!!!!!!!!

평화 2018-08-22 15:16:39
방문진 이사들의 권한이 지나치게 세다. 견제할 기구와 장치가 필요한데, 이사 선임부터 정치권 나눠먹기니.. 방송과 방송이사들을 시민에게 돌려달라.

eel04477 2018-08-22 12:57:11
하여튼................좌빨들..........가지가지로 추접들 떨고 자빠졌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