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방송뉴스엔 남성기자가 가득하다
방송뉴스엔 남성기자가 가득하다
[언론계 유리천장 下] KBS·JTBC·SBS·MBC 메인뉴스 리포트 여성기자 비율 35.5%…“남성지배적 프레임, 시청자에 그대로 전달”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참.. 2018-07-22 09:07:31
남자가 쓰고 남자가 읽으면 남성 지배적 프레임인겁니까~?
초등학교 6년 내내 여자 선생님들한테 교육받는 초딩이들은 그럼 뭔가요.
잠이나 잡시다.. 즐거운 일요일 아침부터 기분 배렸네..

이료일 2018-07-22 10:08:33
여대생 기자 수준의 인식을 그대로 갖다 썼나보네? 고생이 많다.

더불어서 2018-07-23 17:11:01
남성 성비가 높아서, 남성지배적 프레임이 그대로 전달된다? 이게 무슨 뚱딴지 같은 논리입니까? 모든 기사에 남녀의 성대결 구도가 들어가 있는 것도 아니고, 여성문제가 언급되는 기사들은 여자기자가 쓴 경우도 많을 것이고 남자기자 역시 여성문제를 언급하며 남성우월적인 시각에서 기사 쓴다는 것이 결코 사회적인 분위기를 볼 때 쉽지 않은 것인데, 너무 편협한 사고 아닙니까?
기사 작성한 기자(기자라도 불러도 될런지)야 말로 여성을 피해자화 해서 괜한 피해의식적 사고를 갖고 있는거 아닌가요? 페미를 하고 싶으면 적어도 균형감은 갖고 그리고 크게 보고 페미를 하려고 해야지, 이런 기사나 쓰니 메갈이니 뭐니 이런 말만 나오지. 미디어 오늘 즐겨보는 사람으로서 좀 제대로 된 기자, 제대로 된 기사 보게 해주세요.

구독취소 2018-07-22 10:29:51
여대생 수준의 수준떨어지는 기사나 쓰고있는 미디어 오늘 구독취소 들어갑니다.
논리도 없고 그냥 인원수만 떨어지면 남녀차별이라는 프레임이나 씌우는 수준하고는..
나도 그정도 쓸수있다. '힘들때마다 엄마만 찾는 드라마, 남성 혐호의 교육의 시작' 이라는 기사로 적어볼까

파렴치한 페미니즘 2018-07-22 11:14:29
기회의 평등이 아닌 결과의 평등만을 바라는 파렴치한 페미니즘.
저러니 대중의 공감은 커녕 정신질환이라고 놀림거리나 되는 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