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가 철밥통을 버려야 한국GM이 산다”는 조선일보
“노조가 철밥통을 버려야 한국GM이 산다”는 조선일보
[아침신문 솎아보기] 8개 제안 무시한 GM, 한국 정부에 지원 요청…군산공장 노동자 “고통 분담해 함께 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바람 2018-02-22 21:26:04
모두 그렇진 안지만 배팅기며 노조 믿고 생산직 대기업 정규직 이네 갑질하는 새이들은 노동자가 아니라고 생각 한다. 니들의 갑질에 비정규직이나 중소 협력기업의 눈물흘린 사람들이 입장을 한번 생각해 보라.중소기업 임금은 15년을 해도 니기들 절반도 않되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바람 2018-02-22 10:14:46
경영실패를 왜 노조가 희생을 해야하나 매국지 좃선아

텐져린 2018-02-22 07:13:34
회사가 이꼬라지면, 때려치우고... 나가라. 이태껏 편하게 살다가.. 그동안 너희들 만큼보다 더 열심히 세상 산 사람들이 대한민국 깔려있다. 괜히, 지방선거 앞두고 있는 정부 협박이나 하지 말고...

무거도사 2018-02-21 23:37:06
조선일보는 늘 기업편이었다. 조선일보 기자놈들하고 사주 개새끼들 일렬로 세워놓고 디지게 패버리고 싶다. 시발색기들

abie 2018-02-21 22:53:35
그럼 노조가 잘했냐????

회사가 3년간 수조원 적자였는데, 성과급 1천만원, 연봉 8천 5백 받았단다. 잘했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