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동아일보 직원, 끝없는 업무 압박에 ‘투신’
동아일보 직원, 끝없는 업무 압박에 ‘투신’
동료들, 탄원서 통해 진상조사 요구…“수면제에 의존하지 않고는 잠을 이루지 못할 정도로 업무 스트레스 시달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저런 놈들은 2017-12-14 01:42:31
운동을 한 이유다.
저런 놈은 상무고 사장이고 귀싸대기와 함께
욕설도 되갚아주며 때려치고 나오면 된다.(그동안의 악행은 녹취도 충분히 해놓고..)

여바 2017-12-09 10:01:50
여바.여러사람이 그러지 말라고 했잔아.
남의 목숨가지고 장난하면 천벌 받는다고..

1004 2017-12-08 16:36:43
동아일보 박부장 폭언으로 몇 직원이 그만뒀다는데 저 박부장 어찌된줄 아삼? 자회사 대표이사 되심 ㅎㅎㅎㅎㅎㅎ http://www.mediatoday.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133245 기사

5959 2017-12-08 16:17:28
개새끼야는 그냥 이친구야고 C발은 걍 아...음... 하는 수준의 언어라던데 폭언과 인격모독이 얼마나 심했으면 자살을 선택하셨을까.... 너무 슬프네요

1052 2017-12-07 09:56:50
동아에서 그런역할 하라고 상무를 발령냈겠죠 상무가 사과하고 물러나고 회사는 보상하고 해야하는거 아닌가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