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X 승무원은 왜 정규직이 되지 못하고 있나

[토론회] ‘승무원, 안전 아닌 서비스 담당’ 논리로 14년 째 간접고용… 코레일 정규직화 결정 앞둬

손가영 기자 ya@mediatoday.co.kr 2018년 08월 07일 화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네이버에서 손가영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서비스정규반대 2018-08-07 22:44:48    
서비스직은 정규직화 반대임...정규직화되고 학교조리원은 영양교사위에 있으려하고 교무보조도 이제는 터줏대감노릇하며 뭐해달라하면 하기귀찮아하고...그냥 무조건 정정당당하게 시험으로 뽑는 것이 맞다고 본다. 어설프게 들어와서 1,2년 일했다고 정규직???최소한 서비스직에서는 정규직화 반대...완전 황새가 되버리더만...
58.***.***.82
profile photo
적폐청산 2018-08-07 21:36:48    
도와주세요! 적폐세력과 싸우는 중입니다- 국민청원

폭염에 노출되어있는 전기검침원입니다. 한전의 용역회사에 소속어있는 그들. 3년마다 다른 용역회사로 바뀌며 입찰단가에 따라 월급이 달라지는 저입찰때는 검침원들 몫이고, 고입찰땐 용역회사의 몫이고, 20년이 되어도 근속수당 하나없고, 검침용역회사만 배불려 주는 한국전력공사, 시대가 바뀌어 한전의 직접고용에 희망을 품었던 전기검침노동자들, 그러나 적폐의 뿌리는 너무 깊어 이완용처럼 조합원의 뜻을 배반하고. 조합원을 팔아 자기 자리를 보존하려하는,검침연대를 만들어또 다른 용역형태인 자회사를 설립코자 한전과 서명하고 있는각 용역회사 노조위원장들, 언제나 용역회사의 이익에 앞장섰던 노조위원장들, 그런 파렴치함을 알면서도 묵인하고 자회사를 설립하려는 한전, 도...
175.***.***.99
profile photo
23024 2018-08-07 21:18:39    
이런 문제들부터 해결해야 합니다. 최저시급 이슈는 실제 생존이 문제가 아닌 각종 수당 타먹는데 혈안이 된 공무원, 공기업, 대기업
노조나 바라는 일입니다. 정작 자영업자, 영세상인, 청소부, 경비원, 배달원 등 기본급 자체가 보장되지 않는 사람들에게는 별 혜택도
없는 이야기입니다.
14.***.***.244
profile photo
바람 2018-08-07 21:03:42    
하청, 재하청, 파견 좀 줄이고, 이번에 꼭 직접고용이 되길 바랍니다.
39.***.***.173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