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언론부역자 겨우 3명? 연합뉴스 내부 또 ‘시끌’

연합뉴스 노조원들 게시판에 집행부 비판 “취재현장 간부들 모두 면죄부”…지부장 “언론사별 상황도 고려해야”

장슬기 기자 wit@mediatoday.co.kr 2017년 06월 19일 월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