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출근할 때 이유 없이 눈물이 난다”

탈진에 시달리는 기자들…한겨레·경향 기자가 조중동 기자보다 탈진 심해

이하늬 기자 hanee@mediatoday.co.kr 2017년 06월 17일 토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SERINDIA 2017-06-21 17:04:38    
근데, 언론이 여태까지 해온 걸 생각하면, 기자들 불쌍하다는 생각은 전혀 들지 않는데요? 세월호 부모들 피눈물 흘릴 때 기자들 뭐하셨나요? 밀양 송전탑 할매들 짓밟히고 끌려댕길 때 기자들 뭐 하셨나요? 10년 투쟁하는 KTX 승무원들에 대해 기자들 뭐 하셨나요? 도대체 이 땅의 힘없고 불쌍한 사람들을 위해 기자들은 과연 무엇을 하셨나요? 월급 타령하지 맙시다. 당신네들보다 훨씬 힘들게 일하면서 훨씬 적은 월급 받는 사람들이 훨씬 훨씬 많습니다.
49.***.***.26
profile photo
지랄하네 2017-06-19 15:40:45    
계속 받아쓰기만 해오다가 이제 지가 알아서 취재할려니 깝깝하겠지. 받아쓰기 할때가 얼마나 꿀직장이었겠나.
112.***.***.145
profile photo
미오와치독 2017-06-17 23:14:40    
단독 내려고 헛짓거리하지 말고 걍 쉬세여
그리고 그냥 단신은 뉴시스나 연합뉴스꺼 쓰셈
어차피 상주해도 취재 안하고 그냥 받아쓰기만 하잖아여
122.***.***.146
profile photo
바름이 2017-06-18 23:04:33    
아무리 이기사가 마음에 드시않으셧다고 해도 그렇게 말씀하시는건 쫌 아닌것같네요 이기사를 보고 많은 공감을 하시는 분들도 계실텐데 말이예요 앞으로는 조금더 신중하게 댓글을 다시는게 좋을것같아요!
211.***.***.17
profile photo
쌔기들 2017-06-17 18:56:50    
쌔기들! 마 지옥불반도에서 한두번 겪는 일이노. 우리나라는 재벌새기들만 배때지 쳐부르게 죄다 해처먹는 구조라서 일반 서민들은 그냥 노예가 자신의 운명임을 깨닫고 개처럼 일해야 되는 기야! 으디서 마 노예가 힘들다 으쨌다 말이 많노. 마 재벌 슨상님께서 '마 안굶어죽게 먹여만 주시니 감사해분다!' 이리 감사하게 생각해야지 개돼지답게 꿀꿀 멍멍 대지 몬하고 마 마알이 많노 말이~~!! 쯔쯔쯧! 월급쟁이새기들 계속 부려먹으려면 애새기는 까고 살수있게 월500은 쥐어주고 저녁에 치킨에 맥주 한사발 하면서 스트레스좀 풀라고 여가시간도 마련해줘야된다. 요즘 재벌은 너무 가혹한 주인임. 개돼지들 살좀 찌워야지 다 말라 디질듯
183.***.***.189
profile photo
소태 2017-06-19 10:52:36    
논조가 일베처럼 이시네요...
일베는 다른 사람들에게 충고를 하기전에 자기 자신의 사고에 대해 되돌아 보아야 합니다.
180.***.***.140
profile photo
기자왕 2017-06-17 18:00:39    
그러니까 조선 중앙 동아 기자들은 타 신문사에 비해 일을 적게 한다는 것이구먼. 해당 언론사 기자들은 기분이 안좋을것이다.
219.***.***.211
profile photo
1624 2017-06-18 23:47:35    
그게 아니구요... 일은 똑같이 너무너무 많은데 임금 격차가 있어서 상대적 박탈감이 크다는 얘깁니다.
220.***.***.250
profile photo
좃선일보 2017-06-19 09:31:24    
조중동 역시 과로에 시달리겠지만 급여에서 어느정도 보상을 받아 피로도가 덜하긴 하겠지요. 하지만 맘껏 재발이나 보수꼴통들을 비판할 수 없으니 자괴감은 더 크지 않을까요?
저도 젊었을 때 꿈이 기자였었고 지금도 기자를 꿈꾸는 젊은이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우울한 기사입니다. 하긴 뭐 대한민국에서 극히 일부 공무원이나 공직을 빼고나면 모두가 직장생활 하면서 사는게 고통이지요..
61.***.***.136
profile photo
흔히말하는 2017-06-21 01:54:31    
흔히 말하는 "가난한 조중동"이 한경오 기자들이 가장 싫어하는 말인 직접적인 이유네요. 상대적 박탈감. 심지어 기획력도 떨어져. 근데 그게 구조적이야. 노오오오오력을 하는데 꼴도 보기 싫은 "동료" 기자놈은 더 잘나가. 같은 회사에서 가끔까다 사고치는 바보들도 튀어나오는데, 욕은 도매급으로 먹어.. ㄷㄷㄷ 극한직업 ㄷㄷ해.
121.***.***.69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