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팎 비난 청와대 기자들, 우리도 보이콧 할 수 있다

청와대 출입기자단 해체 주장까지 거세진 비난 여론… 일부 매체 보이콧 여부 논의

김도연 기자 riverskim@mediatoday.co.kr 2017년 01월 11일 수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제19대 대통령선거 기간(2017-04-17~2017-05-08) 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인터넷 실명제가 표현의 자유를 침해한다는데 의견을 모아 선거운동 기간 동안 댓글을 폐쇄합니다.
독자 여러분께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7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ㅎㅎㅎ 2017-01-12 08:05:32    
뻥까네
223.***.***.168
profile photo
촌지바라고갔제? 2017-01-11 15:22:39    
병신년이 가고 정유년 새해가 왔으니
신년 촌지 두둑히 줄줄 알고 간기제?
기자 자존심 핸폰까지 탈탈 털리면서
니들이 그러고도 기자냐? 기자냐고?
211.***.***.38
profile photo
홧더빡 2017-01-11 13:00:20    
저 병신같은 정권에 빌붙어서 도대체 얼마를 같이 해쳐먹엇길래 끝까지 박근혜 빨아주는 기사만 써대는지 궁금하다 ㅋㅋㅋ 청와대 하이에나 수구꼴통기자새끼들도 모조리 박근혜 게이트 사건 수사명단에 올려 다음정권에 티끌하나까지 수사해야한다.ㅋㅋㅋㅋ
59.***.***.110
profile photo
개ㄸㅇ 2017-01-11 12:52:35    
저것들이 자칭 엘리트 언론, 그야 말로 영혼도 없는 사이비 기자들, 자기 판단도 없고 시국의 감도
없는 자들, 자신들의 행동을 반성해보라, 꼴보기 좋다,
14.***.***.142
profile photo
사필귀정 2017-01-11 12:47:42    
현판에 상춘제라고 적혀 있는데...
115.***.***.44
profile photo
말단 2017-01-11 12:22:06    
피해자 코스프레가 유행인가봐. 당신들도 국민들의 시선으로는 부역자로 밖에 안비춰져.
125.***.***.56
profile photo
좋은친구들 2017-01-11 11:31:54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어 택도없는 변명이나 늘어놓는 것에 참여하여 동조 하느것이
박사모나 같은 어용 단체와 청와대 기자들이 다를께 없어 보인다 .
222.***.***.10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