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월호 보험금 타령, 언론은 잔인했다

[권범철의 미디어세상] 세월호 7시간, 언론도 성찰해야

권범철 만평작가 kwonbch@hanmail.net 2017년 01월 11일 수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9대 대통령선거 기간(2017-04-17~2017-05-08) 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인터넷 실명제가 표현의 자유를 침해한다는데 의견을 모아 선거운동 기간 동안 댓글을 폐쇄합니다.
독자 여러분께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신분세탁 2017-01-12 08:32:47    
그랫지....유가족=보험금,좌빨,불순세력으로 몰았던 언론...MBC.KBS.조중동....등등

그래놓고 이제와서 지들이 한일 잊은듯 언론개혁을 주장하는 엠병신의

기자들의 유투브 영상을 보고 역겨운 국민이 한둘이 아닐듯
119.***.***.35
profile photo
좋은친구들 2017-01-11 11:39:43    
전박대통령 육영수 여사가 총탄에 운명을 달리해도 박근혜 대통령 님 께서는 대통령이 되신것으로
보상을 받았다고 생각 하실지 모르겠지만 세월호의 사고로 아이를 읽은 어버이들은 보상이 얼마인지 모르지만 보통에 소시민은 보상 보다도 아이들만 살아 돌아 온다면 아이들과 여생을 보낼 행복한 시간을 택할겁니다
222.***.***.10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