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월호 3차 청문회, 참석말라 상부 지침 있었나

해군도 해경도 모조리 불참, "'한번 더 시도해보자' 악천후에 해경 협의로 출항 결정" 주장 나와

조윤호 기자 ssain@mediatoday.co.kr 2016년 09월 01일 목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9대 대통령선거 기간(2017-04-17~2017-05-08) 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인터넷 실명제가 표현의 자유를 침해한다는데 의견을 모아 선거운동 기간 동안 댓글을 폐쇄합니다.
독자 여러분께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답답하다 2016-09-01 16:47:07    
청문회를 하는데 1~2 명의 관계자만 진행을 하니 "모른다"라고 발뺌하는 "관행"이 생기지 않는가?
관련자 및 결제자까지 한자리에 모아서 한번에 털 생각은 왜 못하는가?
아.. 그럼 정치인들까지 다치니까?
그냥 어영부영 "할만큼 했다"라고 보여주기 위한 것인가?
도대체 무엇을 더 숨기려는지 정말 궁금하다.
119.***.***.4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