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터뷰] 한국일보 이계성 편집국장 직대 “‘깊이’ 있는 중도가 갈 길”

“기자들 의지로 가득 충전돼 있다”…“각계에서 많이 도와줘 감사드린다"

허완 기자 nina@mediatoday.co.kr 2013년 08월 12일 월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